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경산시, 거침없는 인구 증가세

(입력) 2017-11-14 18:33:57 (수정)
(태그) #경산시, #경산
XMLYKR

10월말 인구, 경주보다 521명 더 많아 경북 3대 도시 위상 재확인

 

(경북=NSP통신) 김을규 기자 = 지난달 경북 3대 도시로 올라선 경산시가 호조의 인구 증가세를 이어가고 있다.

10월말 경산시 인구는 경주시보다 521명 더 많은 26만8611명을 기록함으로써 포항, 구미에 이어 도내 3위를 재확인했다.

 

경산시는 최근 10년 간 9.5%의 높은 인구 증가율을 보였다.

같은 기간 경북 시군 중 3% 이상 인구가 늘어난 곳은 경산, 구미, 칠곡, 김천 등 4곳뿐이었고, 그중 경산이 단연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였다.

한 도시의 인구가 증가한다는 것은 그 도시가 경제․문화․환경 등 모든 분야에서 성장·발전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경산시 인구 추세를 보면 1990년대 초 옥산지구 택지개발과 경산1산업단지(진량산단) 입주와 함께 빠른 증가를 보이기 시작했다.

20여 년간 매년 평균 약 5천 명씩 늘었으며 동부동, 북부동, 압량면, 남부동 등은 2배 안팎의 폭발적인 증가를 보였다.

지난 8~10월에는 중산지구 아파트 입주에 힘입어 석 달 간 무려 약 2,500명이 증가했다.

경산시 인구 증가 요인으로는 산업단지와 택지개발이 대표적이다.

1995년 경산1산업단지 한 곳이던 산업단지는 지난해 말까지 3개 단지(356만㎡)로 늘었고, 그 사이 921개이던 기업은 3천232개로, 근로자는 3만6천여 명으로 늘었다.

또한 택지개발과 도시개발, 토지구획정리사업을 통해 24개 지구 786만㎡를 개발해 공동주택이 현재 145개 단지 6만700여 가구에 이른다.

20여 년 전에 비해 4만5천여 가구, 11만2천여 명의 인구가 늘었다.

경산시는 올 초부터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4차 산업혁명 선도도시 등 10대 전략 사업을 구체화해 2030년 인구 40만 도시계획을 차질 없이 실현해 가고 있다.

중소기업경제특별시를 표방하는 경산은 665만㎡(200여만평)의 경제자유구역과 산업단지가 추가 개발되면서 총 1021만㎡(309만평)의 4차 산업혁명 산업단지 엔진을 갖추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대구도시철도 1호선 하양 연장 등 도시 인프라와 정주여건도 구축되고 있다.

12개 대학의 풍부한 청년창의인재와 경북테크노파크,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등 분야별 우수 연구‧지원기관, 국내 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3000여 기업이 10대 전략 추진에 든든한 기반이다.

이러한 제반 사업들의 차질 없는 추진으로 40만 도시 달성이 조기에 실현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경산시의 2030년 전략에 날개를 다는 중요한 성과가 있었다.

지난달 영국의 세계적인 항공․복합재 연구기관인 영국AMRC(첨단제조기술연구원)와 'AMRC ASIA Industry4.0 설립 및 Factory2050사업 공동협력추진 협정서'를 체결했다.

이로써 경량 복합재 등 신소재 분야를 중심으로 한 제조업 혁신 기반을 마련하는 전기를 마련했다.

영국 셰필드 시에 위치하고 있는 AMRC 그룹은 13개 기관에 650여 명의 연구 인력과 기술자들이 우주항공, 자동차, 신소재, 에너지 등 고부가가치 첨단제조기술 개발과 전문인력 양성사업에 종사하고 있다.

보잉, 에어버스, 롤스로이스 등 글로벌 대기업과 100여 개의 지역 회원사에 첨단 기술개발 지원과 공정프로세스 개선, 글로벌 네트워킹을 지원하고 있다.

경산에 설립되는 AMRC ASIA Industry4.0센터는 경량복합재 등 첨단 신소재 분야를 중심으로 기술개발․지원, Factory2050추진을 통한 첨단제조공정기술지원은 물론 세계적인 기업과 국내 중소기업의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함으로써 국내산업의 경쟁력 강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관련, 지난달 말에는 탄소복합재기술연구조합이 창립되고 초대 이사장으로 경산 최대의 자동차부품업체인 아진산업㈜ 서중호 대표가 선출됐다.

이 조합은 전국 최대 규모의 150여 국내 탄소관련기업, 연구기관이 참여해 국내 탄소복합재 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또한 경산시는 지난해 말 국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한 사업비 714억원 규모의 '탄소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을 바탕으로 올해 6월 산업부 지역거점사업으로 선정된 '탄소성형부품 설계해석 및 상용화 기반구축사업', 탄소기업을 집적화해 시너지효과 창출을 위한 '경산 탄소 협동화단지 조성사업'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NSP통신/NSP TV 김을규 기자, ek838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한국전력

 

 

 

NSP리포트
더보기
[주간 금융동향] 소비자심리 6년 11개월만에 최고 외
[주간 금융동향] 소비자심리 6년 11개월만에 최고 외
11월 소비자심리가 7년래에 최고치를 나타내며 내수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반면 8.2
우리은행장 후보 9명 압축...명단 ‘비공개’
252674번 기사 사진
우리은행장 후보 9명 압축...명단 ‘비공개’
우리은행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개최해 1...
이에스에이, 15억원 규모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계약 체결
이에스에이, 15억원 규모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계약 체결
이에스에이(052190)는 쇼미디어그룹과 15억원 규모의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및 홍
[AD]경북우정청
[AD]한국수력원자력
[AD]대구보건대학교 수시모집(2)
[AD]대구지방병무청
[AD]계명문화대학교
[AD]정동극장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