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울진군자원봉사자, 영덕군 수해복구 현장에서 땀방울

2018-10-11 17:55, 박병일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울진
지역 내 10여개의 자원봉사단체를 긴급모집해 수해복구 자원봉사단을 운영

(경북=NSP통신) 박병일 기자 = 울진군은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300여명의 지역 자원봉사단체 및 울진군공무원과 함께 태풍 ‘콩레이’로 큰 피해를 입은 영덕군 강구면 일대로 수해 복구 봉사 활동을 나섰다.

효율적인 수해복구를 위해 울진군종합자원봉사센터에서는 7일 피해 지역을 방문해 현장의 상황을 확인한 뒤 지역 내 10여개의 자원봉사단체를 긴급모집해 수해복구 자원봉사단을 운영함으로써 아수라장이 된 사회복지시설 및 상가와 가정집 등 다양한 피해지역에서 체계적인 복구활동을 펼쳤다.

태풍 피해로 하루아침에 생활공간을 잃어버린 이재민들을 위해 자원봉사자들은 침수된 가구의 토사를 제거하고 물청소를 비롯한 가재도구를 씻어 말리는 등 하루 빨리 정상적인 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복구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사랑의 밥차를 운영해 매일 300여명의 자원봉사자와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점심식사를 제공해 주었다.

수해복구에 나선 자원봉사자들은 “바로 옆 지역에서 이러한 재해가 일어나 더욱 마음이 아프다”며 “언제든 도움의 손길이 필요하면 달려 나가겠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인근지역에서 큰 피해가 생겨 마음이 아프고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이 하루빨리 다시 일어서서 정상적인 생활을 이어나가시길 바란다”며 “자원봉사자들의 손길 하나하나가 피해주민들에게 힘이 되고, 실의에 빠진 사람들에게 희망이 된다는 마음으로 복구 활동에 임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NSP통신/NSP TV 박병일 기자, pbi1203@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한울원자력본부
[AD]대구보건대학교
[AD]경상북도관광공사
[AD]영덕군
[AD]한동대학교2
[AD]봉화군농업기술센터
[AD]영남이공대학교
[AD]영양군
[AD]정동극장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