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daum news publish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영덕군 시금치 재배단지, 태풍피해 40억 원 손실 우려

(입력) 2018-10-11 17:57
(태그) #영덕
XML:KR
❝ 100ha 침수피해, 종자 대파작업 지연, 수확포기·인건비 증가 ❞

(경북=NSP통신) 박병일 기자 = 영덕군이 태풍 콩레이로 영농시설 1 400여 동과 농경지 300ha가 침수 피해를 입었다고 밝혔다.

농작물은 수도작(200ha) 침수가 가장 많았고 시설원예·노지채소(100ha)의 피해가 가장 컸던 것으로 집계됐다.(10월 9일 09시 기준)

특히 영해면 연평리 일대 시금치 재배단지 시설과 노지채소 농가의 피해가 속출하면서 농가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영덕군의 지난해 시금치 재배현황은 160여 농가, 재배면적 136ha로 90억 원의 농가소득을 올린 것으로 추산된다.

시금치재배시설이 밀집된 영해면 시금치 재배단지는 120여 농가, 면적 100ha(시설 80ha, 노지20ha)로 영덕군 시금치생산의 75%를 담당하고 있다.

이번 태풍 침수피해로 시금치종자 대파작업이 지연돼 겨울철 수확을 포기하거나 명절대목 특수를 누리지 못해 큰 손실을 입을 것으로 예상된다.

외국인 근로자 인건비 추가지급에 따른 비용 등을 모두 고려하면 40여억 원의 손실이 불가피 할 전망이다.

영덕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시설하우스의 시금치, 고추, 부추 등 채소작물 침수피해가 많았다. 자연재해 지원금만으로 실질적인 소득보전이 이뤄지지 않는다. 경북도와 중앙정부의 다각적이고 실질적인 지원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NSP통신/NSP TV 박병일 기자, pbi1203@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공익광고 한국원자력환경공단
[AD]포항수협
[AD]호찌민-경주 세계문화엑스포
[AD]경주시
[AD]포스코켐텍
[AD]울릉교육지원청
[AD]의성진배너
[AD]포항시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