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청렴도 1등급을 달성한 보성군(군수 김철우)은 국유재산을 사용하고 있는 A 업체에 특혜를 주면서 제각각 해석이 달라 논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곳 부지는 보성군 벌교읍에 소재하고 있는 건설교통부 소유의 국유재산(임야, 2777㎡)을 A 업체가 사용하고 있다. 특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