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韓 페이스북 이용자 3명 중 2명 한 곳 이상의 중소기업과 소통”

2019-06-26 11:33, 이복현 기자 [XML:KR:1105:인터넷/콘텐츠]
#페이스북, #중소기업, #소상공인, #부스트위드페이스북
페이스북 중소기업·소상공인 위한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 미디어 행사 진행
조엘 카터 페이스북 APAC 지역 브랜드 프로그램 매니저가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 = 이복현 기자)
조엘 카터 페이스북 APAC 지역 브랜드 프로그램 매니저가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 = 이복현 기자)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페이스북이 26일 국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페이스북의 최신 마케팅 전략을 공유하는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 미디어 행사를 개최했다.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은 중소기업과 커뮤니티 성장을 지원하는 통합 디지털역량 교육 프로그램으로 2018년 전세계 72개국에서 개최됐다. 이번 부스트 위드 페이스북 행사는 오늘(26일)부터 27일(목) 이틀간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플레이스 캠프에서 진행된다.

페이스북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성수동을 거점으로 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그 외 관심있는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크리에이티브 전략과 콘텐츠 기획, 마케팅 플랫폼의 역할, 인스타그램 이해하기 등 비즈니스를 위한 마케팅 활용 방법 등을 공유한다.

행사에 참여한 조엘 카터 페이스북 APAC 지역 브랜드 프로그램 매니저에 따르면 전세계적으로 약 8000만 중소기업이 페이스북을 활용하고 있다.

또 16억명의 이용자들은 페이스북에서 최소 한 곳 이상의 중소기업과 소통하고 있고, 자신의 국가가 아닌 다른 나라의 중소기업과 연결되어 있는 이용자는 전 세계 12억명이 이용하고 있다.

조엘 카터 매니저는 “국내의 경우는 페이스북 이용자 3명 중 2명이 한 곳 이상의 중소기업과 소통하고 있고 3명 중 한 명은 해외의 중소기업과 연결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 = 이복현 기자)
(사진 = 이복현 기자)

그동안 페이스북은 ▲페이스북 마케팅 부트캠프를 시작으로 ▲#그녀의비즈니스를응원합니다 ▲메이드 바이 코리아 등 지속적인 중소기업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중 메이드 바이 코리아에는 2017년부터 2018년까지 총 1513개 기업과 1867명이 참여했다.

김진아 페이스북코리아 중소기업 비즈니스지원팀 상무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유의미한 경제적 가치를 창출해 내는데 힘을 쏟고 있다”며 “국내 기업들이 지역과 상생하며 실질적인 성장에 필요한 기술과 자원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싸용자동차
[AD]한국감정원
[AD]대원제약
[AD]하나은행
[AD]기업은행
[AD]LG유플러스
[AD]동아제약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