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가고파]남해 바다가 펼쳐지는 바위명산, 장흥 천관산

(입력) 2016-12-02 11:01:56 (수정)
(태그) #장흥군, #천관산
XMLYKR 여행/레저

(전남=NSP통신) 홍철지 기자 = 겨울의 문턱에 들어선 요즘, 풍경에 취해 오르다 보면 계절도 잊게 만드는 산이 있다.

남해안 다도해를 배경으로 온 산이 크고 작은 바위로 이뤄진 높이 723m의 장흥 천관산. 호남의 5대 명산(천관산, 월출산, 내장산, 내변산, 지리산) 중에서도 숨겨진 보물이 많아 매년 등산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특히 산을 오르는 내내 거북바위, 코끼리바위 등 재미있고 익숙한 형상의 바위들이 많아 천연의 바위전시장에 들어온 듯한 인상을 심어준다.

정명국사 천인은 ‘천관산기(天冠山記)’에서 천관산 봉우리들에 대해 “너무 이상하고 심히 괴이해 오똑한 것, 납잡한 것, 빠끔한 것, 우뚝 일어난 것, 푹 엎드린 것들이 올망졸망하고 높직하고, 펑퍼짐하고, 두루뭉술하고, 뾰쭉뾰쭉하며 천태만상이니 기이한 것을 다 기록할 수 없다”라고 표현했다.

이렇듯 관산읍과 대덕읍 방향의 어느 코스로 오르더라도 천관산의 최고봉인 연대봉 정상에 오르기까지 기이한 바위들을 마주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탁 트인 남해를 함께 내다볼 수 있으며, 날씨가 좋을 때는 제주도 한라산까지도 조망해볼 수 있다.

매주 명산을 소개하는 마운틴TV ‘주말여행 산이 좋다‘에서는 천관산의 여러 코스 중에서도 장천재에서 시작해 금강굴, 환희대를 지나 구룡봉을 올랐다가 연대봉 정상에 오른 뒤 정원석, 양근암 방향을 통해 다시 장천재로 하산하는 것을 추천한다.

이는 우람한 바위군락지 내에서도 부드러운 능선을 따라 포근한 산세를 느낄 수 있는 코스이기 때문으로 산행 이후에는 천관산과 남해의 매력을 그대로 담은 한우와 키조개, 표고버섯의 ‘장흥삼합’이 등산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NSP통신/NSP TV 홍철지 기자, desk3003@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daum news publish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NSP리포트
더보기
코스피, 1년7개월 만에 2100선 회복…시가총액 사
209089번 기사 사진
코스피, 1년7개월 만에 2100선 회복…시가총액 사
21일 코스피(KOSPI)는 2102p로 1년 7개월 만에 2100선을 상...
농협은행, 비대면상품 홍보 가두캠페인 실시
209082번 기사 사진
농협은행, 비대면상품 홍보 가두캠페인 실시
NH농협은행 스마트금융센터 직원들은 21일 용산전자...
성공적 통합 평가받은 함영주 하나은행장, 2년
209076번 기사 사진
성공적 통합 평가받은 함영주 하나은행장, 2년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이 2년 더 수장으로 KEB하나은행...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