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일할 능력 있지만 ‘막연히’ 쉰 청년 36만명...4년만에 최대치

(입력) 2017-03-21 16:05:19 (수정)
(태그) #고용, #청년, #통계청, #백수, #실업
XMLYKR 금융

(서울=NSP통신) 오금석 기자 = 일할 능력은 있지만 일하지 않고 쉰 청년 인구가 4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15~29세의 청년층으로 ‘쉬었음’ 인구는 1년 전보다 1만1600명 증가한 36만2000명에 달했다.

 

이는 지난 2013년 2월 38만6000명 이후 가장 높은 숫자로 ‘쉬었음’ 인구가 증가세를 보인 것은 2015년 11월 이후 15개월 만이다.

‘쉬었음’은 일할 능력이 있고 큰 병을 앓는 것도 아니지만 그저 ‘막연히’ 쉬고 싶어서 일을 하지 않는 경우를 말한다. ‘쉬었음’ 인구는 경제활동인구에 포함되지 않아 통계상 실업자로도 분류되지 않는다.

청년층 ‘쉬었음’ 인구를 세분해보면 20~29세는 30만1000명으로 2월 기준으로 지난해(30만9000명)에 이어 2년 연속 30만명대를 기록했다.

15∼19세 ‘쉬었음’ 인구는 1년 전보다 2만명 늘어난 6만1000명으로 집계됐다. 2015년(6만3000명)에 이어 2년 만에 다시 6만명대로 올라섰다.

통계청은 비경제활동 인구를 상대로 설문조사를 해 특별한 이유 없이 쉬었다고 답변한 사람들을 ‘쉬었음’ 인구로 분류해 집계한다. 객관적 지표에 근거한 통계지표와 달리 ‘쉬었음’은 주관적인 답변에 의지하기 때문에 원인 파악은 어렵다.

구직 실패를 반복한 청년들이 올해도 고용사정이 어려울 것으로 보이자 일시적으로 구직 활동을 하지 않고 다른 길을 모색하면서 ‘쉬었음’ 인구가 늘어날 수 있다는 분석이다.

지속되는 경기부진에다 정치적 혼란이 겹쳐 대기업 채용 규모가 크게 줄어드는 등 고용한파가 계속되자 청년들의 구직활동마저 위축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NSP통신/NSP TV 오금석 기자, keum0818@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daum news publish

 

 

 

[AD]corver

 

 

 

NSP리포트
더보기
[주간 금융동향] 신규기준 코픽스 하락 · 韓신용등급 ‘AA’유지 · 실수요자 기준 완화 등
[주간 금융동향] 신규기준 코픽스 하락 · 韓신용등급 ‘AA’유지 · 실수요자 기준 완화 등
한 주간 금융소식= 글로벌 신용평가사인 S&P가 한반도에서 무력충돌이 발생할 가능성은 적
신한은행·노사발전재단, 외국인 근로자 지원사
236789번 기사 사진
신한은행·노사발전재단, 외국인 근로자 지원사
신한은행은 노사발전재단과 외국인 근로자 지원 사...
[외환마감]원·달러 환율 1141.3원 마감...4.1원↑
[외환마감]원·달러 환율 1141.3원 마감...4.1원↑
18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 종가보다 4.1원 오른 1141.3원에 마감했다.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