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금융사 과징금·과태료 한도 최대 3배 인상 

(입력) 2017-05-18 09:32:55 (수정)
(태그) #금융위, #과태료, #은행, #투자
XMLYKR 금융

(서울=NSP통신) 오금석 기자 = 오는 10월부터 금융당국이 법령을 위반한 금융회사에 부과할 수 있는 과태료나 과징금의 최고 한도가 현 수준보다 2∼3배 오를 전망이다.

금융위원회는 17일 정례회의를 열고 과태료와 과징금의 부과 한도를 대폭 올리는 내용의 금융지주법 등 11개 주요 개정 금융법의 하위 법령 개정 작업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제재개혁 관련 11개 개정 금융관련법은 지난달 18일 공포돼 10월 19일 시행을 앞두고 있다.

주요 내용은 우선 관련법 개정으로 과태료 부과 한도가 2∼3배 인상(법인 최대 1억 원·개인 최대 2000만 원)됨에 따라 시행령 규정사항인 개별 위반행위별 과태료 기준금액을 인상했다.

즉 한 금융투자회사가 금융감독원 직원의 현장검사를 방해한 경우 현재는 과태료 상한이 5000만 원이지만 내년 10월 이후로는 과태료가 1억 원까지 부과될 수 있다.

또 개정안 과태료를 면제할 수 있는 근거를 신설해 제재의 탄력성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

과징금 산정과 관련해서는 현행의 일률적인 '기본부과율' 방식을 폐지하고 위반행위의 중대성을 3단계로 나눠 사안의 경중을 고려할 수 있는 '부과기준율' 방식을 도입하기로 했다. 

A보험사가 신용공여 한도를 위반해 현행 기준으로 2억 원의 과징금을 부과받았다면 새 기준으로는 과징금액이 11억 원으로까지 대폭 상승할 수 있다.

개정안은 또 퇴직자에 대한 금융위의 제재 권한 일부를 금감원에 위탁하는 내용 등을 담았다.

금융위는 이달 23일과 다음달 7일 11개 법 시행령을 입법예고한 뒤 관련 절차를 거쳐 10월 법 발효와 함께 시행할 계획이다.

 

NSP통신/NSP TV 오금석 기자, keum0818@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daum news publish

 

 

 

한국전력

 

 

 

NSP리포트
더보기
휴비츠, 4분기 신제품 출시 효과 본격화 전망
휴비츠, 4분기 신제품 출시 효과 본격화 전망
휴비츠(065510)의 4분기 연결 매출액 및 영업이익은 각각 241억원(YoY +49.8%), 53억원(YoY +55.7%)으
JYP Ent, 2018년 남자 아이돌 3팀 데뷔
JYP Ent, 2018년 남자 아이돌 3팀 데뷔
타 기획사 대비 밸류에이션의 주요 할인 요소는 남자 아이돌과 낮은 중국 이익 비중이지만
미국 FCC 망중립성 원칙 폐지 근간, 차세대 통신 기술 5G 기술 속성 있음
미국 FCC 망중립성 원칙 폐지 근간, 차세대 통신 기술 5G 기술 속성 있음
21일 (현지시간) 미국 연방통신위원회 (이하 FCC)가 인터넷 경제의 핵심 가이드라인이었던 '
[AD]KT텔레캅
[AD]우정사업본부
[AD]이디야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