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남경필 경기도지사 “경기도식 미세먼지 저감대책 시행할 것”

(입력) 2017-11-15 13:40:19 (수정)
(태그) #남경필, #경기도, #미세먼지, #저감대책, #기자회견
XMLYKR 지자체/정당

기자회견서 서울형 미세먼지 대책 불참 뜻 밝혀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경기도 차원 근본적 미세먼지 저감대책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 = 경기도)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경기도 차원 근본적 미세먼지 저감대책 관련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 = 경기도)

(경기=NSP통신) 김여울 기자 =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오는 20일 시행을 앞둔 서울형 미세먼지 대책에 대해 동의하지 않으며 경유버스를 전면 전기차로 교체하는 등 경기도 차원의 근본적미세먼지 저감대책을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남 지사는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가 일방적으로 내놓은 이번 대책은 막대한 예산 투입을 요구함에도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검증되지 않았으며 오히려 도민안전을 위협하는 결과가 예상된다”며 “경기도와 아무런 협의도 거치지 않은 서울시 정책에 동의해 줄 도지사는 없다. 경기도 차원의 근본적이고 실질적인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6월 서울시는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시 서울시 관할 대중교통 무료운행을 골자로 하는 미세먼지 10대 대책을 발표하고 오는 20일부터 시행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남 지사는 ▲협의부재 ▲근거부족 ▲효율적인 세금이용 ▲도민 안전위협 등 서울시 정책에 동의할 수 없는 4가지 이유를 설명했다.

첫째로 수도권환승할인제는 1300만 경기도를 포함한 11개 기관이 유기적으로 얽혀있는데도 서울시가 아무런 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대책을 발표했다며 절차상 문제를 지적했다.

 

둘째로 서울시 주장대로 차량운전자 5명 중 1명이 버스나 지하철을 탄다고 해도 미세먼지 감소 효과는 1% 미만으로 예상된다며 검증되지도 않은 1%를 위한 졸속 정책에 동의할 수 없다고 밝혔다.

셋째로 대중교통 무료운행을 연간 15일 실시한다고 가정했을 때 소요예산이 연 1000억원을 넘어서고 이 중 경기도는 367억원에 달하는 부담을 감수해야 한다며 효과가 검증되지 않은 정책에 혈세를 투입할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출·퇴근길 버스 승객이 20%만 증가해도 광역버스 입석률이 현재 9.6%에서 18.6%로 2배 정도 늘어나 200여 대의 광역버스 증차가 필요한 상황인데도 서울시는 단 1대의 증차도 동의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서울시의 대책을 그대로 추진할 경우 ‘콩나물시루’ 버스가 될 것이라며 도민 안전을 위협하는 대책에 동참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한편 남 지사는 반대에만 그치지 않고 장기적 관점에서 효과적이고 근본적인 미세먼지 저감대책을 시행하겠다며 경기도 차원의 근본적 문제해결을 위한 대안을 제시했다.

먼저 오는 2027년까지 1192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4109대에 달하는 도내 경유버스를 모두 폐차하고 이를 친환경 전기버스로 대체하겠다고 밝혔다.

남 지사는 “서울시 미세먼지 대책의 경기도 부담 분 3년치만 모아도 경유버스 전체를 없앨 수 있다”며 “가성비를 확연히 보여줄 수 있는 정책으로 도민의 건강과 안전을 모두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또 전기버스·택시 보급 확대를 위해 차고지 내 충전인프라를 구축하고 차고지 인근의 일반 전기차 소유자들도 이를 이용할 수 있는 오픈플랫폼 형태의 공유충전시스템을 구축해 전기자동차를 늘려가겠다고 설명했다.

현재 도내에는 전기차 2200여 대와 전기차 충전기 1700여 기가 있으며 올해 말까지 3400여 기로 확대할 예정이다.

오는 2020년까지 도비 120억원을 들여 1만3000기의 충전기를 설치하고 5만대 이상의 전기차량이 사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

남 지사는 이밖에도 대기질 개선을 위해 내년부터 2년간 900억원 이상을 투입해 2005년식 이하 화물차 5만1000여 대의 조기 폐차와 매연저감장치 설치해 LPG엔진 개조 등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NSP통신/NSP TV 김여울 기자, yeoul@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daum news publish

 

 

 

한국전력

 

 

 

NSP리포트
더보기
[주간 금융동향] 소비자심리 6년 11개월만에 최고 외
[주간 금융동향] 소비자심리 6년 11개월만에 최고 외
11월 소비자심리가 7년래에 최고치를 나타내며 내수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 반면 8.2
우리은행장 후보 9명 압축...명단 ‘비공개’
252674번 기사 사진
우리은행장 후보 9명 압축...명단 ‘비공개’
우리은행은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를 개최해 1...
이에스에이, 15억원 규모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계약 체결
이에스에이, 15억원 규모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계약 체결
이에스에이(052190)는 쇼미디어그룹과 15억원 규모의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 제작 및 홍
[AD]KT텔레캅
[AD]우정사업본부
[AD]이디야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