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부천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2020-04-06 11:05:33

 

군산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시민 협조 당부

2020-04-06 11:05:27

 

게임빌 별이되어라! 노라조 홍보 영상 화제

2020-04-06 11:05:12

 

군위군, 온라인 개학 지원단 운영

2020-04-06 11:05:06

 

경기도, 주52시간 정착 문화 프로그램 운영 지원

2020-04-06 11:01:29

 

홍철호 후보, “3선 시 국토위원장 도전할 것”

2020-04-06 11:01:15

 

티맥스A&C, CNCF 실버 멤버십 가입

2020-04-06 10:59:48

 

커피베이, 예비점주 대상 3단계 창업교육 실시

2020-04-06 10:57:03

 

LH, 3기 신도시 기본계획‧기본설계용역 착수

2020-04-06 10:56:19

 

CGV, 스크린X로 2020 에디슨 어워드서 금상 수상

2020-04-06 10:51:54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부천시,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추진
(입력) 2020-04-06 11:05
(태그) #부천시, #코로나, #지역고용대응, #특별지원사업, #근로자생활안정
XML:KR
❝ 무급휴직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및 근로자 생활안정 도모 ❞
부천시청 전경. (사진 = NSP통신 DB)
부천시청 전경. (사진 = NSP통신 DB)

(경기=NSP통신) 김종식 기자 = 경기 부천시(시장 장덕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근로자의 생활 안정 도모와 지역 일자리 안정을 위해 사각지대 근로자에게 이번 달부터 월 50만원씩 2개월간 최대 100만원의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는 지역고용 특별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지역 고용 특별지원사업은 기존 고용안전망의 사각지대에 놓인 소규모 사업장의 무급휴직 근로자, 특수형태 근로종사자, 프리랜서 등을 지원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시는 예산 12억5000만원(국비 9억5000만원, 시비 3억원)을 투입해 약 1250명이 수혜를 볼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직접적인 타격을 받은 업종 종사자로 ▲50인 미만의 소규모 사업장의 무급 휴업·휴직자 ▲대리운전·전세버스 기사 등 운송업 ▲학습지 교사·문화센터 강사 등 교육업 ▲예술인·공연스태프 등 예술·공연업 등이다.

시는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의 저소득층부터 우선 지원할 계획이며 지원 신청은 6일부터 5월 11일까지 행정복지센터와 부천시청 일자리정책과에서 접수를 받으며 신청자의 편의를 위해 전자우편으로도 접수를 받는다.

자격요건과 신청 서식은 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천시 콜센터와 일자리정책과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조업중단 및 수입급감 등으로 피해를 입은 근로자에 대한 직접 지원으로 효과성과 시민 체감도를 높이겠다”며 “갑작스러운 경제 위기로 어려운 상황에 놓인 고용 사각지대를 촘촘히 메우는 실효성 있는 대책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SP통신 김종식 기자 jsbio1@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7236)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50 금산빌딩 3층 | 등록번호: 문화 나 00018호 | 등록일자: 2011.6.29
TEL: (02)3272-2140~2 | FAX: (02)3272-2144 3F 750, Gukhoe-daero, Yeongdeungpo-gu, Seoul, 07236 Republic of Korea | TEL: +82-2-3272-2140~2 | FAX: +82-2-3272-2144

ⓒ(주)NSP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발행인]김정태 [편집인]류수운 [고충처리인]강은태

NSP통신·NSP TV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NSP통신은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입니다. 클린미디어운동-NSP통신은 보도자료 전송서비스를 하지 않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