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금감원, “이미 강도 높은 자체 노력 지속”해명

2019-01-12 17:30, 양채아 기자 [XML:KR:1201:금융]
#금융감독위원회, #금감원, #금융위, #조선일보, #해명

(서울=NSP통신) 양채아 기자 = 금융감독원(이하 금감원)은 직원 대상으로 재취업 제한, 경력자 의무비율 채용 등에 따른 인력운영에 어려움이 있지만 강도 높은 노력을 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조선일보 12일자 ‘공공기관 타이틀 달면 연봉·복지 공개…탈출 전략 짜기 바쁜 금감원 직원들’ 제하의 기사에서 “금감원이 공공기관에 지정될 경우 기재부의 냉정한 감시 체계 안으로 …채용 비리와 외유성 출장, 낙하산 인사뿐만 아니라 직원들의 과도한 복지 혜택이 공개”라고 보도했다.

하지만 금감원은 “이미 경영공시 항목에 연봉·복지·해외출장 현황 등을 포함한다”며 “전 직원80.8%를 대상으로 재취업 제한, 경력직 의무비율 채용 등 인력 운영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강도 높은 자체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NSP통신/NSP TV 양채아 기자, uiui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LG유플러스 아이폰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