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NSP PHOTO]안전 최하등급 강남 삼성동 대종빌딩, 재건축 가능성 높아
지난해 12월 붕괴위험으로 건축물 사용이 제한됐던 서울 강남구 삼성동 소재의 대종빌딩이 정밀안전진단 결과 최하등급인 E등급으로 나타나 재건축 방향으로 무게가 쏠리고 있다.박중섭 건축과장은 “E등급은 보강이나 개축을 해야될 정도로 위험하다는 얘기다”라며 “건축주들 입장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