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경일대, ‘2018 KIU 교육혁신의 날’ 개최

2018-08-10 18:27, 김을규 기자 [XML:KR:1604:교육]
#경일대, #경일대학교
일본 가나자와 공대 사례 공유, 교육혁신 방안 토론
 (사진 = 경일대학교)
(사진 = 경일대학교)

(대구=NSP통신) 김을규 기자 =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는 지난 9일 인문사회관 세미나실에서 전체 교수가 참석한 가운데 ‘2018 KIU 교육혁신의 날’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교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교육 부문에 관한 현안을 진단하고 의견 교류를 통한 교육혁신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대학교육개발원 주관으로 열렸다.

주요발표로는 경일대가 전국 최초로 시도하는 자기진로설계학부에 대한 소개(강상균 경일대 대학교육혁신센터장), 일본 가나자와공업대학의 교육혁신사례(김영종 가나자와공대 기초교육부 교수), 국제키움학부 소개(김충 경일대 대외협력부처장) 등으로 진행됐다.

첫 발표자로 나선 강상균 센터장은 이번 2학기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가는 ‘자기진로설계학부’의 운영방향과 필요성에 대해 설명하며, 참석교수들과 질의응답을 통해 개선방향을 함께 모색했다.

이어진 발표에서는 일본의 지방 무명대학에서 지금은 세계적인 대학으로 발돋움한 가나자와공대 기초교육부 김영종 교수가 교육혁신 사례를 중심으로 설명했다.

김 교수는 미국 최고의 대학들을 벤치마킹한 후 ‘프로젝트 디자인 교육’을 일본 최초로 도입해 성공한 사례를 경일대 교수들에게 들려주었다.

김영종 교수는 발표에서 “가나자와공대 교수의 절반가량이 기업체 출신이기 때문에 교육과정이 기업중심으로 변화한 것이 교육혁신 성공의 원동력”이라고 소개하며 “강의 중심 교육이 아니라 학생들이 프로젝트를 완성하며 얻게 되는 창의성, 협동심, 배려심 등이 대학과 학생의 경쟁력”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교수들은 경일대 역시 산업계 관점 대학평가에서 최우수 대학에 선정된 점과 실무교육 중심, 학생 수를 비롯한 역사와 학제 등에서 일본 가나자와공대와 유사한 점이 많은 것을 공유하며 활발한 토론을 이어갔다.

끝으로 경일대 김충 대외협력부처장은 외국인유학생의 유치와 효율적 관리를 위해 새롭게 도입을 준비 중인 ‘국제키움학부’에 대해 소개했다.

김충 부처장은 외국인유학생이 한국생활에서 겪는 어려움에 대한 분석 자료를 제시하며 “언어문제 등 외국인유학생이 겪는 각종 어려움을 글로벌한국학 연계전공 개설과 책임멘토 교수 배치를 통해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정현태 총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일본 가나자와공대 혁신사례를 함께 공유하고 각종 혁신방안을 토론해 경일대만의 혁신모델을 만들어 나갈 것”을 당부하며 “이와 더불어 학령인구 절벽시대를 대비해 대학발전을 위한 투자와 정책을 활발하게 펼쳐나갈 것”을 강조했다.

 

NSP통신/NSP TV 김을규 기자, ek838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하나된 성남, 시민이 시장입니다.

 

 

 

 

[AD]영덕군농협
[AD]경상북도 겨울
[AD]호미곶한민족해돋이축제
[AD]포항테크노파크
[AD]대구경북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