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지붕없는 박물관 안동, 서울·경주 다음으로 많은 문화재 보유... 총 331건

2021-03-05 15:04, 조인호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안동시 #권영세시장 #문화재 #지붕없는박물관
안동시는 지난해 문화재 7건이 신규 지정되며 총 331건의 문화재를 보유하게 됨으로써 명실상부한 문화유산의 고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2020년 보물로 지정된 봉황사 대웅전 모습 (사진 = 안동시)
안동시는 지난해 문화재 7건이 신규 지정되며 총 331건의 문화재를 보유하게 됨으로써 명실상부한 문화유산의 고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2020년 보물로 지정된 봉황사 대웅전 모습 (사진 = 안동시)

(경북=NSP통신) 조인호 기자 = 안동시는 지난해 문화재 7건이 신규 지정되며 총 331건의 문화재를 보유하게 됨으로써 명실상부한 문화유산의 고장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서울과 경주 다음으로 가장 많은 문화재를 보유한 것으로, 안동은 지붕없는 박물관이라 불릴 만큼 우수한 문화재가 곳곳에 온전히 보전된 고장이다.

안동시는 지난 2018년부터 시·도 지정문화재(유형문화재, 민속문화재, 기념물) 및 문화재자료 370여건에 대해 전문가 사전 검토를 거쳐 대상 문화재를 선정하고 문화재청과 안동시가 공동으로 지정가치 자료보고서를 작성하는 등 중앙정부와 지방자치단체 간 협업으로 보물 지정을 추진해왔다.

2019년 ‘안동 청원루’ , ‘안동 체화정’ 의 보물 지정에 이어 2020년에는 ‘안동 봉황사 대웅전’ , ‘안동 병산서원 만대루’ , ‘안동 도산서원 도산서당’ , ‘안동 도산서원 농운정사’ 등 4건이 보물로 지정됐다.

또한, 지난 한해 국가민속문화재 제299호 ‘안동 영양남씨 남흥재사’ 와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551호 ‘안동 용수사 소장 용산지’ , 제552호 ‘안동 용수사 소장 통진대사 양경 비편’ 등 총 3건의 문화재가 등록됐다.

이번에 보물로 지정된 문화재들은 역사적 인물의 건축 관여, 유교문화의 건축적 표현 및 건축이력이 기록물로 남아 있는 등 가치와 특징들이 높이 인정된 건축물로 건축사 연구에 있어서 귀중한 자료로 평가받고 있다.

보물 제2104호 ‘안동 병산서원 만대루’ 는 정면 7칸, 측면 2칸의 압도적인 규모의 팔작지붕으로 병산서원을 외부로부터 막아주는 방어막의 역할을 함과 동시에 병산서원의 맞은편에 있는 강과 절벽이 이루는 승경을 전통적인 조경수법인 ‘차경(借景)’ 의 예로써 잘 살린 누각으로 병산서원 건축의 백미라고 할 수 있다.

보물 제2105호 ‘안동 도산서원 도산서당’ 은 퇴계의 건축관이 반영된 초기 형태의 서당으로 퇴계가 건축에 직접적으로 참여해 건축가로서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고 문헌을 통해 건축 참여인물과 관련 내용 등을 확인할 수 있어 서당건축 연구의 귀중한 자료다.

보물 제2106호 ‘안동 도산서원 농운정사’ 는 도산서당과 더불어 퇴계가 직접 설계한 건축물로 ‘가서(家書)’ , ‘도산기(陶山記)’ , ‘도산서당영건기사(陶山書堂營建記事)’ , ‘퇴도선생언행통록(退陶先生言行通錄)’ 등의 고문헌을 통해 건축 참여인물과 과정, 관련 내용 등을 자세하게 확인할 수 있다.

농운정사는 퇴계가 설계 단계부터 구상한 것으로 특히 농운정사의 창호는 용도에 따라 다양한 형태로 설치했는데 높이와 크기를 조절해 서로 다르게 구성한 점은 실내에서 주변 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눈높이를 맞추기 위한 의도로 볼 수 있다.

‘안동 봉황사 대웅전’ 은 17세기 후반 무렵 중건된 것으로, 내부 우물반자에 그려진 용, 금박으로 정교하고 도드라지게 그려진 연화당초문 등이 17~18세기 단청의 전형을 보이고 전면의 빗반자에 그려진 봉황은 연꽃을 입에 물고 구름 사이를 노니는 모습으로, 봉황사라는 사찰의 유래와도 관련된 독특한 것으로 평가된다.

안동시 관계자는 “한국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은 유학과 성리학의 본향으로서 유구한 역사를 이어오며 도처에 수많은 문화재가 즐비하다”며 “앞으로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의 도시로서 우수한 전통 문화를 보존하고 가꾸어나가는 데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전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경상북도통합공항추진단
[AD]경상북도문경레저
[AD]한국가스공사
[AD]경북개발공사
[AD]영남에너지서비스
[AD]문경관광진흥공단
[AD]대구과학대학교
[AD]울릉농협
[AD]영덕군
[AD]대구은행
[AD]문경시청
[AD]선린대학교
[AD]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AD]박영서경북도의원
[AD]문경시산림조합
[AD]경주시 리뉴얼 오픈 경주몰
[AD]한국수력원자력
[AD]농협포항시지부
[AD]청송군
[AD]포항시청
[AD]경상북도
[AD]한울원자력본부
[AD]포항대학교
[AD]한국원자력환경공단
[AD]경주세계문화엑스포
[AD]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