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황우여 교육부장관, 광양제철소서 도제교육 활성화 간담회 가져

2015-07-16 15:21, 홍철지 기자 [XML:KR:1904:사회/단체]
#광양시 #황우여
 (사진 = 광양시)
(사진 = 광양시)

(전남=NSP통신) 홍철지 기자 = 황우여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16일 광양시를 방문하고 포스코 광양제철소 영빈관에서 청년 고용 활성화를 위한 고졸 취업 활성화를 위한 산학일체형 도제교육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장만채 전라남도교육감을 비롯해 정현복 광양시장, 안동일 광양제철소장, 김종남 광양하이텍고등학교 교장 및 산학일체형 도제교육에 참여하고 있는 7개 기업과 학부모, 학생 등 20여 명이 함께 했다.

황우여 부총리는 “도제식 교육제도는 청년실업문제를 해결하고 중소기업의 인력난 극복을 위한 교육정책임을 강조하며, 고교 졸업 후 빠른 일자리와 생활 안정으로 우리나라가 젊어지고 성장동력을 가질 수 있어 금년에는 전국적으로 9개교를 시범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업체 대표들은 현장 기술인력이 정년을 앞둔 장기재직자가 많고 신입사원이 입사해 유능한 기술인력이 되는데는 5년 이상이 걸리는 현실에서 맞춤형 인력 양성에 도움이 되고 있으며, 초기에는 안전사고가 우려됐으나 상당히 극복돼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장만채 전라남도교육감과 안동일 광양제철소장은 도제식 교육제도 성공을 위해서는 참여기업에 세제감면, 고용보조금 등 인센티브와 함께 군 입대로 경력단절이 없도록 기술병 복무의 제도화가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간담회 후 황 부총리는 16개 도제식 교육 참여기업 가운데 지난 5월부터 광양하이텍고 기계과 2학년 학생 5명이 활동하고 있는 메인테크를 방문해 기업현장교육을 참관했다.

이 자리에서 황 부총리는"산학일체형 도제교육은 기업에 필요한 우수 기술·기능인재를 학교와 기업이 함께 양성하기 위한 정책"이라며"다양한 유형의 도제학교가 성공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고용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기업청 등 관련부처와 행·재정적 지원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산학일체형 도제학교는 스위스와 독일에서 발달한 것으로 학교와 기업이 사전에 채용 약정을 맺고 교육과정을 함께 개발하는 방식으로 교육부에서 지난 3월 산학일체형 도제학교 9곳을 시범운영 학교로 지정했으며 2016년 50개교, 2017년에는 공업계열 특성화고 전체로 확대할 계획이다.

광양하이텍고는 기계과 2학년 학생 50명을 대상으로 금속재료(용접) 분야 기업 16곳과협약을 통해 도제식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광양시에서도 지난해 10월 광양하이텍고와 도제교육 시범학교 운영 지원 확약서를 체결하고 2018년까지 매년 8000만 원 이상의 재정을 지원하고 있다.

 

NSP통신/NSP TV 홍철지 기자, desk3003@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4편-CSO편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