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보성군,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사업 청신호

2022-09-29 11:25, 위종선 기자 [XML:KR:1904:사회/단체]
#보성군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순천갯벌 #생태복원
세계유산 ‘보성·순천갯벌’의 지속 가능한 보전·활용
김철우 보성군수가 전라남도에서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사진=보성군]
김철우 보성군수가 전라남도에서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사진=보성군]

(전남=NSP통신) 위종선 기자 = 보성군(군수 김철우)이 전라남도와 역점으로 추진 중인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사업’ 기본 계획 용역이 마무리됨에 따라 사업 추진에 청신호가 켜졌다.

군은 지난 27일 전라남도에서 열린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기본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에 김철우 보성군수, 문금주 전남도 행정부지사 등 관계자와 전문가 등이 참석해 진지하게 논의했다.

김철우 보군수는 “이 사업으로 4개 시·군(보성·순천·여수·고흥)을 품은 여자만의 갯벌환경·생태 복원과 수산자원 회복을 통해 주민소득 증대 및 정주여건 개선으로 해양보전과 관광 활성화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히 갯벌의 지속 가능한 이용을 위한 연구와 함께 갯벌 생태를 체험할 수 있는 관찰대 설치 사업 등을 추가 반영토록 요청했다.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사업은 전라남도에서 추진하는 2185억원 규모의 국가 예비타당성 대상사업으로, 오는 10월 정부에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신청하고, 2024년부터 2028년까지 5개년에 걸쳐 추진 예정이다.

추진전략 3대 목표는 건강한 갯벌·바다, 생태문화 힐링거점, 지역상생·발전이며, 세부사업은 갯벌습지정원센터, 블루카본생태학교, 갯벌보전·생태탐방로 등 13개의 단위사업으로 이뤄져 있다.

‘국가해양정원’ 사업은 현 정부의 120대 국정과제이며, 가로림만 해양정원, 호미반도 해양정원 사업이 현재 예비타당성 신청 사업으로 추진중에 있다.

한편 보성군은 본 사업 추진을 위하여 지난 2018년부터 여자만 국가갯벌해양정원 조성 마스터플랜을 계획하고, 2020년 사업 추진을 위해 순천시와 협의체를 구성했다. 정부와 국회에 지속적으로 사업의 필요성과 논리 개발을 통한 건의로 전라남도 1단계 사업으로 선정됐다.

 

NSP통신 위종선 기자 wjs8852@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5편-산업은행부산행편

 

[AD]곡성군
[AD]영암군
[AD]화순군
[AD]광양시
[AD]전라남도 동부지역본부
[AD]전남도교육청
[AD]쌍용 더 플래티넘
[AD]광양시청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