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동해해경청, 동해상 북한 선원 2명 구조...21일 북측에 인계

2019-12-21 17:49, 조인호 기자 [XML:KR:1904:사회/단체]
#동해지방해양경찰청 #NLL #북한어선 #기관고장
지난 19일 거진 동방 먼바다에서 조난중인 북한 선원 2명 구조
동해지방해양경찰청 전경
동해지방해양경찰청 전경

(강원=NSP통신) 조인호 기자 = 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윤병두)은 거진동방 NLL 인근해역에서 기관고장으로 조난당한 북한어선의 선원 2명을 구조해 21일 동해상에서 북측에 인계했으며, 이들이 타고 있던 선박은 예인 중 침몰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청에 따르면 북한어선은 지난 19일 오전 10시38분경 해군 초계기가 거진동방 213km(NLL 남방 16Km) 해상에서 발견했으며, 해군함정이 도착해 검문결과 기관고장으로 조난된 사실을 확인했다.

조난당한 선원들은 우리 해군에게 북한으로 귀환을 희망한다는 의사표시를 해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소량의 물과 음식물을 제공했다

이후 현장에 도착한 해경함정은, 기상이 악화(파고 4-5m, 풍랑경보 발효중)됨에 따라 북한 선원들을 구조해 이날 오후 9시35분경 경비함정으로 편승했다.

북한소형어선은 해경함정으로 예인하던 중 4미터 이상의 높은 파고로 인해 침몰했으며, 선원 2명은 21일 낮 12시40분경 NLL선상에서 북측 경비정에 인계goT다.

한편, 이번 송환과정에서 북한측은 19일 오후 남북통신망을 통해 기관고장 어선이 남쪽으로 표류하고 있다며 남측에서 구조해 해상으로 돌려보내 줄 것을 요청해 왔다.

이에 우리측은 선원들 구조상황, 높은 파도로 인한 소형어선 침몰사실 인계장소 및 시간 방법 등에 대해 북측과 수차례 연락을 주고받았으며, 북측에서 21일 낮 12시 인계장소에 함정을 보내기로 함에따라 송환을 진행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