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서울시 양천구, 초등생 대상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실시

2020-11-19 10:25, 강은태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양천구 #초등생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모습 (사진 = 양천구)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모습 (사진 = 양천구)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서울시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초등 2학년생을 대상으로 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장애인권교육을 비대면 교육으로 전환해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장애인권교육은 양천구장애인권센터와 연계해 관내 초중생을 대상으로 장애인 차별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 장애인과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인식을 확립해 사회 통합에 기여코자 지난 2018년부터 실시되고 있다.

장애인 강사들이 직접 2018년에는 7개교 40학급 1040명의 학생들을 교육했으며 2019년에는 9개교 40학급 1008명의 학생들에게 교육을 실시해 왔다.

그러나 구는 올해에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우려로 인해 지난 10월부터 학교별로 장애인권교육 신청 접수를 받아 신청 학교를 대상으로 비대면 영상교육으로 전환해 운영 중이다.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모습 (사진 = 양천구)
장애인권 비대면 교육 모습 (사진 = 양천구)

한편 양천구는 코로나19 발생 전 대면교육 대상으로 선정됐던 초등학교와 신청 학교를 포함한 5개교 2학년 24학급을 대상으로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에서 제작한 장애인식 개선교육 영상 ‘두리의 고민’과 교구(가치상자)를 제공하고 이를 활용해 유니버셜 디자인(연령, 성별, 국적 및 장애유무 등과 관계없이 모든 시민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설계하는 것을 뜻한다.) 등을 학교 일정에 맞추어 교육을 시행한 뒤 퀴즈, 만들기 체험 활동 시간으로 마무리된다.

또 실시간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쌍방향 랜선 교육도 실시되는데 신서초등학교 돌봄교실 2학년 3학급을 대상으로 강사의 강의가 50분간 진행되고, 인권나무·인권기차 만들기 등의 체험 활동형 교육이 이어진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