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장성군, 군 소식지 대대적 개편

2022-12-01 11:33, 김용재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장성군 #장성군 소식지
신문 형태 ‘문불여장성’ 창간···예산 77% 줄이고 지역민 소식 전면 배치 눈길
 (사진 = 장성군)
(사진 = 장성군)

(전남=NSP통신) 김용재 기자 = 장성군이 민선8기 ‘군민이 주인’인 군정 실천의 일환으로 군 소식지에 대대적인 변화를 줘 화제다.

군은 지난 1995년부터 2021년 가을까지 발간한 책자 ‘21세기 장성’을 공식 폐간하고, 최근 종이신문 형태의 ‘문불여장성’을 창간했다.

연간 4회 분기별 발행은 동일하지만 책자에서 신문으로 바꾼 점이 주목된다.

페이지 수도 기존 100페이지에서 12페이지로 간소화했으며, 발행 부수도 2만 2000부에서 1만 부로 줄였다.

배포 방식도 바꿨다.

기존에는 지역민과 향우 모두에게 우편 발송했지만 ‘문불여장성’은 향우에게만 우편으로 보낸다.

지역 주민은 읍면 행정복지센터나 경로당 등에 비치된 소식지를 이용하면 된다.

군은 이러한 변화를 통해 예산을 아꼈다.

지난해 ‘21세기 장성’을 한 번 간행하는 데 들어간 예산은 평균 5800만 원 선이었다.

이에 반해 ‘문불여장성’ 발간에는 약 1300만 원이 소요돼 무려 77%나 예산을 절감했다.

소식지 내용의 변화도 눈길이 간다.

정책이나 군정 홍보는 최소화하고 지역 소식과 장성군민 미담, 향우 소식 등을 지면에 배치했다.

추후 청년, 교육, 체험활동 등 소식지 콘텐츠를 다양화하고 독자 원고 게재를 통해 참여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소식지는 고향 소식을 접하는 소중한 소통 수단”이라며 “합리적인 예산을 들여 새롭게 창간한 ‘문불여장성’을 장성의 주인인 군민과 향우께 돌려드리고자 한다”고 밝혔다.

독자 원고는 우편(전남 장성군 장성읍 영천로 200 기획실) 또는 장성군 누리집(홈페이지, 미디어센터 독자한마당)을 통해 전할 수 있다.

‘문불여장성’에 관한 문의는 장성군 기획실로 하면 된다.

 

NSP통신 김용재 기자 nsp2549@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6편-ESG경영 현대건설의 두 얼굴

 

[AD]장흥군
[AD]전남교육청
[AD]강진군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