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대전시, 정부지원 제외 소상공인 '긴급지원'

2020-10-19 15:41, 맹상렬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대전광역시 #허태정 #긴급지원 #사각지대 #소상공인

(서울=NSP통신) 맹상렬 기자 = 대전광역시(시장 허태정)가 매출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도 이번 정부지원 대상에서 제외돼 사각지대에 놓인 소상공인들에 대한 ‘긴급지원금’과 ‘폐업 및 재기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연매출액 4억원 이상 소상공인 중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100만원을 지원한다.

신청 접수는 19일부터 온라인으로 할 수 있으며 방문신청 접수는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대전경제통상진흥원과 각 구청별 전담창구를 통해 할 수 있다.

방문접수가 시작되는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는 대표자 출생년도 끝자리별 기준 5부제로 진행되며 다음달 2일부터 13일까지는 구분 없이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금 신청 시에는 사업자등록증, 통장사본, 연매출액 및 매출감소를 증명하는 자료를 준비해 신청해야 한다.

아울러 ‘폐업 및 재기지원’사업은 연매출액 및 매출감소 구분 없이 코로나19가 발생한 지난 2월 29일 이후 폐업과 창업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점포정리에 대한 비용과 창업에 따른 비용을 최대 200만 원 이내에서 지원하는 것으로 오는 26일부터 온라인과 방문신청 접수가 대전경제통상진흥원에서 진행된다.

다만 이와 유사한 사업으로 수혜를 받은 소상공인은 지급대상에서 제외되며 정부지원 ‘새희망자금’ 내지 대전시 지원 ‘소상공인 긴급지원금·관광사업체 지원사업·영업금지업종 추가지원금’ 등을 받았다면 최대 200만원 이내에서 차감 후 지급된다.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 및 자치구, 대전경제통상진흥원 홈페이지 공지사항과 대전경제통상진흥원 전담창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고현덕 일자리경제국장은 “대전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소상공인·자영업자·중소기업 긴급지원 대책을 발표했으며 추경예산 심사가 완료되면서 관련부서에서 신속한 지급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이번 지원금이 위로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NSP통신 맹상렬 기자 smartr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라이엇코리아
[AD]동아제약
[AD]
[AD]조이시티
[AD]KB저축은행
[AD]국민은행
[AD]부영건설
[AD]GS건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