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SKT, 제4회 YT클래스 개최…5G·AI 등 4차산업혁명 선도 기술 실제 사례 강의

2019-09-18 22:47:49

 

게임빌 엘룬 신규 캐릭터 ‘카루’ 업데이트 진행

2019-09-18 22:38:55

 

LG유플러스, 서촌 골목 상권에서 ‘U+로드’ 운영

2019-09-18 22:30:29

 

카카오게임즈, 테라 클래식 길드전 ‘천공 아레나’ 정식 오픈

2019-09-18 22:29:47

 

게임빌·컴투스, 2019 하반기 신입 공개채용

2019-09-18 22:24:38

 

롯데정보통신 마용득 대표, 아이스버킷 챌린지 참여

2019-09-18 22:13:42

 

엔씨 아이온 ‘당신의 카탈람’ 업데이트 기념 이벤트 진행

2019-09-18 21:48:16

 

‘시크릿 슈퍼스타’ 10월 개봉…티저포스터 2종 공개

2019-09-18 21:42:13

 

국토부, 전월세기간연장 계약갱신청구권 관계기관 협의 하에 도입 추진 해명

2019-09-18 20:54:55

 

‘프렌드 존’ 10월 개봉…티저포스터 공개

2019-09-18 20:50:05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박인숙 의원, 마약 판매자 처벌 강화 담은 ‘마약류 관리법’ 일부개정안 대표발의
(입력) 2019-08-22 11:56
(태그) #박인숙의원, #마약판매자처벌강화, #마약류관리법
XML:KR
 (사진 = 박인숙 의원실)
(사진 = 박인숙 의원실)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박인숙 국회의원(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간사, 자유한국당 송파갑)이 마약 판매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고 마약류 중독자에 대한 실태조사를 내실화 하는 내용을 담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최근 버닝썬 사건 등 연예인 및 유명 인사들의 마약사건이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고, 마약류 범죄의 단속 건수도 2013년 9764건에서 2018년 1만2613건으로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대책마련이 시급한 상황이 상황이다.

이에 박인숙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마약류 중독자에 대한 실태조사 주기를 5년에서 3년으로 단축하고 관계기관에 자료제출 등을 요청할 수 있도록 해 조사의 내실화를 도모했으며, 마약류를 수출입·제조하거나 매매한 자에 대한 처벌을 현행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에서 무기 또는 7년 이상의 징역으로 강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박 의원은 “개인을 파괴하고 그 가족과 사회공동체에도 큰 피해를 주는 마약범죄가 급격한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실태조사의 내실화를 도모하고 유통·판매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한 개정안을 통해 마약으로부터 국민을 지키겠다”고 입법의지를 밝혔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