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포지션 민 제주’, 답엘에스 ‘나와 아시아’ 사진전 개최

2020-07-11 20:11:09

 

군산새만금아카데미, 윤태익 교수 초청 강연..유튜브 생중계

2020-07-11 18:51:55

 

익산시, ‘테마형 시티투어’ 운영 재개

2020-07-11 18:47:55

 

익산시, 2020년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 도내 1위

2020-07-11 18:37:18

 

독도사랑운동본부, 울릉군에 현물 지정 ‘기탁’

2020-07-11 14:38:25

 

장수군, “양심우산을 빌려드립니다”

2020-07-11 11:47:10

 

진안군, 미세먼지 제로 범 군민 실천운동 추진

2020-07-11 11:44:15

 

장수군, 7월 재산세 9억6천만원 부과..전년比 4%↑

2020-07-11 11:40:38

 

완주군, 인구정책 대통령상 수상

2020-07-11 11:34:52

 

무주군, 산림일자리발전소 그루경영체 모집

2020-07-11 11:30:27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엑솔라와 함께 ‘2020 인디크래프트’ 온라인 가상전시 게임쇼 구축 박차
(입력) 2020-06-03 19:01
(태그)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엑솔라, #2020인디크래프트, #온라인가상전시게임쇼
XML:KR
 (사진 =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사진 =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한국모바일게임협회(회장 황성익)가 엑솔라와 함께 ‘2020 인디크래프트’ 개최를 위해 온라인 가상전시 게임쇼 준비에 한창이다.

2020 인디크래프트는 성남시가 주최하고 성남산업진흥원과 한국모바일게임협회가 공동 주관하고 있으며 특히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언텍트(Untact)’에 맞춰 온라인 가상전시 게임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가상전시 게임쇼 구축은 엑솔라의 다양한 기술 솔루션으로 진행된다.

엑솔라는 미국 LA에 본사를 두고, 러시아 및 한국에 오피스를 둔 글로벌 마케팅 및 솔루션 기업으로, 게임 개발사들이 자체적으로 글로벌 유통 배급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 솔루션들을 통해 개발사들은 결제 및 판매, 마케팅, 유료화 등 복잡한 영역에 대해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고, 궁극적으로 보다 많은 글로벌 유저 및 매출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현재 엑솔라는 글로벌 게임개발사 에픽게임즈, 유비소프트, 펍지, 넥슨, 넷이즈와 글로벌 동영상 서비스 업체 트위치, 중국 거대 모바일기업 텐센트 등 다수의 글로벌 기업을 포함해 전 세계 중소 게임 개발사 및 인디개발자와 함께하고 있다.

황성익 한국모바일게임협회 회장은 “글로벌 솔루션 기업 엑솔라와 이번 2020 인디크래프트 온라인 가상전시 게임쇼를 함께함으로써 이번 전시회가 세계적으로 이슈인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새로운 반향을 일으킬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2020 인디크래프트’는 5월 20일부터 6월 9일까지 지원 개발사 모집을 진행하고 있으며 7월 22일 B2B섹션을 시작으로 26일까지 대망의 온라인 가상전시 게임쇼를 오픈 예정이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7236)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50 금산빌딩 3층 | 등록번호: 문화 나 00018호 | 등록일자: 2011.6.29
TEL: (02)3272-2140~2 | FAX: (02)3272-2144 3F 750, Gukhoe-daero, Yeongdeungpo-gu, Seoul, 07236 Republic of Korea | TEL: +82-2-3272-2140~2 | FAX: +82-2-3272-2144

ⓒ(주)NSP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발행인]김정태 [편집인]류수운 [고충처리인]강은태

NSP통신·NSP TV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NSP통신은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입니다. 클린미디어운동-NSP통신은 보도자료 전송서비스를 하지 않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