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포항시 오천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참여자 모집

2020-08-11 17:35:38

 

넷마블·한국장애인고용공단,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MOU 체결

2020-08-11 17:35:28

 

[동정]이강덕 포항시장

2020-08-11 17:32:13

 

넥슨 V4 구글·애플 매출 순위 4위 올라

2020-08-11 17:31:15

 

군산대, 국제청소년리더 교류지원사업 운영기관 선정

2020-08-11 17:28:35

 

CJ, 집중호우 피해 복구 성금 5억원 기탁

2020-08-11 17:24:29

 

봉화군, 베트남 리왕조 이장발 소재 기획소설 출간 화재

2020-08-11 17:21:50

 

카카오게임즈, 9월상장 앞두고 해외 투자설명회도 언택트

2020-08-11 17:18:30

 

군산대-군산시사회복지협의회. 지역사회 발전 '맞손'

2020-08-11 17:17:28

 

롯데건설, 서울시 ‘금천구 취약계층’ 1만여 명에 삼계탕 지원

2020-08-11 17:15:47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경북교육청, ‘교직원 성인지 감수성 교육’ 강화
(입력) 2020-07-10 18:19
(태그) #경북교육청, #임종식교육감, #성인지감수성, #성교육
XML:KR
❝ 올바른 성 가치관과 태도 함양 기대 ❞
경상북도교육청은 지난 1월부터 경상북도교육청연수원에 교직원 대상 성인지 UP, 인권 UP, 직장내 폭력예방교육(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원격 연수강좌를 개설해 연수를 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 경상북도교육청)
경상북도교육청은 지난 1월부터 경상북도교육청연수원에 교직원 대상 성인지 UP, 인권 UP, 직장내 폭력예방교육(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원격 연수강좌를 개설해 연수를 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 경상북도교육청)

(경북=NSP통신) 조인호 기자 = 경상북도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1월부터 경상북도교육청연수원에 교직원 대상 ‘성인지 UP, 인권 UP, 직장내 폭력예방교육(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원격 연수강좌를 개설해 연수를 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4월부터는 ‘학생 양성평등 교육자료’ 를 개발하고 있으며, 6월부터는 ‘성인지 감수성 향상 원격 직무연수(3기)’ 와 ‘성교육 원격 직무연수(3기)’ 연수과정도 개설해 집중적으로 연수를 하고 있다.

이러한 원격 연수 강좌는 교직원들의 성인지 감수성을 높이고, 올바른 성 가치관과 태도를 함양하는데 목적이 있다.

현재 ‘성희롱·성매매·성폭력·가정폭력 예방교육’ 연수는 모든 교직원이 연간 4시간(각 1시간) 이상 의무적으로 받아야 한다.

교원 대상 성인지 감수성 교육 강화를 위해 경북교육청은 교(원)장·교(원)감·수석교사·정교사 자격연수 표준교육과정에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을 필수과목(1∼3시간)으로 포함해 운영하고 있다.

또한 ‘학교 내 성희롱·성폭력 대응 매뉴얼’ 과 ‘4대 폭력 예방교육 운영 안내’ 책자를 보급해 현장 맞춤형 성교육을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교직원 성인지 감수성 문화 조성 뮤지컬’ 공연도 할 예정이다.

경북교육청은 성 관련 사안이 발생할 경우 선제적 대응과 신속한 지원을 위해 각급학교에 성고충심의위원회, 교육지원청에 성희롱·성폭력 사안처리지원단, 경북교육청에는 성희롱·성폭력 전담조직과 사안처리지원단을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주원영 학생생활과장은 “다양한 연수와 학교문화 개선을 통해 교직원들과 학생들이 인권·인간관계 등을 포함한 올바른 성 가치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성인지 감수성 교육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7236)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50 금산빌딩 3층 | 등록번호: 문화 나 00018호 | 등록일자: 2011.6.29
TEL: (02)3272-2140~2 | FAX: (02)3272-2144 3F 750, Gukhoe-daero, Yeongdeungpo-gu, Seoul, 07236 Republic of Korea | TEL: +82-2-3272-2140~2 | FAX: +82-2-3272-2144

ⓒ(주)NSP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발행인]김정태 [편집인]류수운 [고충처리인]강은태

NSP통신·NSP TV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NSP통신은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입니다. 클린미디어운동-NSP통신은 보도자료 전송서비스를 하지 않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