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전주대 씨름부, 학산배 전국장사씨름대회 금1·동4 획득

2020-12-04 17:49:59

 

구미교육지원청, 2020학년도 사립 중학교 재정집행 독려

2020-12-04 17:49:10

 

구미시, '2020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성과보고회' 개최

2020-12-04 17:44:27

 

카카오·알리바바 맞손…카카오프렌즈 中 진출 강화

2020-12-04 17:43:44

 

군산시, 일가족 4명 확진...마포구 330번 접촉자

2020-12-04 17:42:27

 

구미시지역아동센터협의회, 지역아동센터 종사자 역량강화 교육 실시

2020-12-04 17:38:29

 

주택금융공사, '블라인드채용' 우수기관 교육부장관상 수상

2020-12-04 17:34:40

 

충남도, 경제발전전략 실행력 강화 위한 추진상황 점검

2020-12-04 17:33:55

 

캐딜락, 1박 2일 고객 시승행사·CT6플래티넘 2000만원·에스컬레이드 3000만원 할인 진행

2020-12-04 17:27:51

 

보령시,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 단속 실시

2020-12-04 17:26:59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서울시, 금천구에 ‘제1호 서울패션스마트센터’ 조성
(입력) 2020-10-29 17:34
(태그) #서울시, #금천구, #서울패션스마트센터, #마스크, #스마트앵커
XML:KR

(서울=NSP통신) 유정상 기자 = 서울시의 제1호 스마트앵커시설인 ‘서울패션스마트센터’가 가동을 시작한다.

 

(사진=서울시)
(사진=서울시)

서울시는 857개의 패션제조업체가 밀집해있는 금천구 시흥동에 400평 규모의 ‘서울패션스마트센터’(금천 솔루션앵커, 금천구 시흥대로57길 5, 연면적 1247㎡)를 개관했다.

‘서울패션스마트센터’는 열악한 패션의류 소공인을 지원하고, 취업·창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조성된 공간이다. 영세한 패션의류 소공인의 제조 생산성 향상을 위해 첨단 장비를 누구나 사전 예약 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패션산업 창업자를 위한 실전형 아카데미도 진행된다.

설명에 따르면 센터에는 IT 솔루션 기반으로 디자인 상담부터 제품 생산(디자인~패턴~자동재단(CAM)~봉제~마감)까지 센터 내에서 가능한 국내 최초의 ‘원스톱 스마트제조혁신 시스템’이 구축돼 있다.

전체 공간은 패션의류 소공인들의 의견을 수렴해 효율적인 동선을 갖춘자동재단실·공용장비실·교육장·창업공간·마스크제조시설·사무공간 등으로 구성돼 있다. 수요가 많은 첨단 장비 중심으로 조성해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하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을 예정이다.

패션의류 소공인이 고객 맞춤형 다품종 소량의류 제작을 원할 시 센터 방문뿐만 아니라 홈페이지를 이용한 비대면 상담으로 신속하게 제품 제작이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와 미세먼지, 황사 등에 대한 대비책의 일환으로 센터에 보건용 마스크 제조 생산 시설도 구축한다. 이로써 2021년도부터 연간 550만 장의 마스크를 생산할 수 있게 되며, 생산된 마스크는 전량 감염취약계층에 보급된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패션의류 소공인과 청년창업자 지원을 위한 1호 서울패션스마트센터가 조성돼 뜻깊은 첫발을 내딛게 됐다”며 “서울시는 앞으로도 도심제조업 활성화 방안을 적극 모색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NSP통신 유정상 기자 yootop@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7236) 서울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50 금산빌딩 3층 | 등록번호: 문화 나 00018호 | 등록일자: 2011.6.29
TEL: (02)3272-2140~2 | FAX: (02)3272-2144 3F 750, Gukhoe-daero, Yeongdeungpo-gu, Seoul, 07236 Republic of Korea | TEL: +82-2-3272-2140~2 | FAX: +82-2-3272-2144

ⓒ(주)NSP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발행인]김정태 [편집인]류수운 [고충처리인]강은태

NSP통신·NSP TV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NSP통신은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입니다. 클린미디어운동-NSP통신은 보도자료 전송서비스를 하지 않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