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효성중공업, 스마트 변전소 기술 협약 체결(경제) - NSP통신 
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daum news publish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포스코건설·효성중공업, 스마트 변전소 기술 협약 체결
(입력) 2018-09-14 10:59
(태그) #포스코건설, #효성중공업, #스마트 변전소, #하베스팅, #변전소 자산관리솔루션
XML:KR
서울 마포 효성 본사에서 (사진 좌측) 포스코건설 엔지니어링본부 오기장 상무와 (사진 우측) 효성중공업 국내영업 총괄 유호재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 변전소 시스템 개발을 위한 전략적 양해각서 체결 기념사진 (사진 = 포스코건설)
서울 마포 효성 본사에서 (사진 좌측) 포스코건설 엔지니어링본부 오기장 상무와 (사진 우측) 효성중공업 국내영업 총괄 유호재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스마트 변전소 시스템 개발을 위한 전략적 양해각서 체결 기념사진 (사진 = 포스코건설)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포스코건설과 효성중공업이 4차 산업혁명의 스마트 팩토리(Smart Factory) 구축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포스코건설은 13일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효성 본사에서 효성중공업과 ‘Smart 변전소 시스템 및 EPC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략적 협력’에 대해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포스코건설의 다양한 사물인터넷(IoT) 장치, 에너지 하베스팅 등 첨단 기술을 통한 스마트 팩토리 엔지니어링, 시공 및 운영 노하우와 효성중공업의 스마트 변전소 운영에 필수요소인 변전소 자산관리솔루션(AHMS) 시스템을 접목해 차별화된 기술을 갖춰 세계 시장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따라서 포스코건설은 설비 구성, 조명, 소방, 방호, 방재 등 변전소 시스템 구성에 대한 종합 건설 기술력을 통해 고객에게 전력 설비뿐만 아니라 플랜트內 각종 운영 설비의 이상 징후를 사전 발견해 대응 할 수 있도록 지원 할 계획이다.

또 이를 통해 지난 2006년 4월 제주 대 정전 사태나 지난해 2월 부산 정관신도시 정전 사태처럼 예측 불가의 고장으로 인한 갑작스런 정전과 조업 손실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됐다.

한편 에너지 하베스팅은 태양광 발전처럼 개별 장치들이 태양광, 진동, 열, 바람 등과 같이 자연적인 에너지원에서 발생하는 에너지를 모아서 유용한 전기에너지로 바꾸어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다.

또 변전소 자산관리솔루션(AHMS) 시스템은 변전소內 전력 설비에 대한 온도, 이상 방전 여부 등 각종 정보를 on·off-line으로 수집해 상태를 진단하고 고장을 예측함과 동시에 정확한 유지보수 전략을 제공한다.

 

NSP통신/NSP TV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lgu플러스
[AD]국민은행
[AD]동아제약
[AD]동아오츠카
[AD]농협은행
[AD]국민은행
[AD]휴온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