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롯데정보통신, 퀄트릭스 파트너 네트워크 합류

2019-10-23 14:01, 이복현 기자 [XML:KR:1101:IT일반/과학]
#롯데정보통신(286940), #퀄트릭스파트너네트워크, #퀄트릭스
웹 스티븐슨(Webb Stevens) 퀄트릭스 고객경험관리 부문 수석 부사장(왼쪽)과 윤영선 롯데정보통신 빅데이터사업부문장 상무가 22일(현지시간) 퀄트릭스 미국 시애틀 본사에서 열린 파트너십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퀄트릭스)
웹 스티븐슨(Webb Stevens) 퀄트릭스 고객경험관리 부문 수석 부사장(왼쪽)과 윤영선 롯데정보통신 빅데이터사업부문장 상무가 22일(현지시간) 퀄트릭스 미국 시애틀 본사에서 열린 파트너십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퀄트릭스)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롯데정보통신(대표 마용득)이 경험 관리 기업인 퀄트릭스(Qualtrics)와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퀄트릭스 파트너 네트워크’(Qualtrics Partner Network, 이하 QPN)의 신규 회원사로 합류했다.

퀄트릭스는 SAP의 자회사로, SAP는 2018년 11월 퀄트릭스 인수를 공식 발표하고 올해 1월 인수를 완료했다.

양사는 이번 파트너십을 필두로 국내 기업들에 디지털 변혁 프로세스의 가속화는 물론, 경험 경제 시대에 맞는 새로운 수익 창출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롯데정보통신은 QPN 회원사 자격으로 퀄트릭스의 ‘Qualtrics CustomerXM’ 솔루션을 이용해 고객사의 고객경험 관리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특히 롯데정보통신은 다양한 SAP 솔루션 운영 노하우에 퀄트릭스 경험 관리 플랫폼(Qualtrics XM Platform)을 접목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올 7월 국내에 공식 진출한 퀄트릭스는 롯데정보통신과의 파트너십을 필두로 국내 비즈니스 확장에 나서고 있다. 이는 퀄트릭스가 아시아태평양 및 일본 지역에서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영향력을 키워 나가고 있는 행보와도 일맥상통한다.

빌 맥머레이(Bill McMurray) 퀄트릭스 아태지역 총괄대표는 “퀄트릭스의 핵심 목표는 보다 많은 기업들이 경험 경제 시대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라며 “롯데정보통신과의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한국 고객사들이 보다 신속하게 필요한 데이터를 분석하고 이에 기반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지원해 궁극적으로 비즈니스 실적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 고객경험관리 역량을 갖출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윤영선 롯데정보통신 빅데이터사업부문장 상무는 “롯데정보통신은 고객사의 비즈니스 성공 및 확장을 돕기 위한 경험 관리 역량 강화에 집중하고 있다”며 “SAP 플랫폼 운용 능력에 퀄트릭스 파트너십을 접목해 보다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하나은행
[AD]SK텔레콤
[AD]스마일게이트
[AD]컴투스
[AD]보령제약
[AD]우리은행
[AD]동아제약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