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블루 아워’ 7월 22일 개봉 확정

2020-06-30 16:51, 이복현 기자 [XML:KR:1502:영화]
#블루아워 #개봉일 #카호 #심은경
배우 심은경(좌), 배우 카호(중), 감독 하코타 유코(우). (사진 = 오드)
배우 심은경(좌), 배우 카호(중), 감독 하코타 유코(우). (사진 = 오드)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영화 ‘블루 아워’가 7월 22일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블루 아워’는 완벽하게 지친 CF 감독 스나다(카호)가 돌아가고 싶지 않았던 고향으로 자유로운 친구 기요우라(심은경)와 여행을 떠나며 시작되는 특별한 이야기다.

주연 카호와 심은경의 ‘찐친’ 케미, 청량 그 자체의 비주얼, 지친 모두를 위로할 힐링 스토리로 개봉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블루 아워’는 세계가 주목하는 하코타 유코 감독의 뛰어난 연출과 스토리를 통해 탄생했다.

자신의 자전적 이야기를 시나리오로 완성한 감독은 연출까지 도맡으며, 데뷔작인 ‘블루 아워’로 제22회 상하이국제영화제에서 아시아신인부문 최우수 감독상을 수상하는 기염을 토했다.

그녀에 대해 프로듀서 호시노 히데키는 “초고부터 당장 찍을 수 있겠다 싶을 정도의 퀄리티였다. 모든 스텝들이 읽자마자 그녀에게 재능이 있음을 간파했다”며 강렬했던 첫 인상을 공개했다.

주연 카호는 “여러 시나리오를 읽어봤지만, 이토록 대단한 시나리오는 처음이었다. 이 분과 함께라면 끝까지 해낼 수 있을 거라 확신했다”고 깊은 애정을 드러낸 것은 물론 독보적인 스토리텔링에 대한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심은경 역시 “이 영화를 통해 제 자신을 천천히 위로하는 시간을 얻게 되었다. 감독님과 상의하며 연기할 수 있어서 많이 안심 되었다”며 그녀에 대한 신뢰가 매우 단단하고 높았음을 밝혀, 작품을 기다리고 있는 관객들의 기대를 더욱 높일 예정이다.

또 CF 감독 출신인 하코타 유코 감독은 일본에서 시세이도, 닛산 등 감각적인 광고를 탄생시킨 것은 물론 ACC TOKYO CREATIVE AWARDS에서 필름 부문 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농협
[AD]KB국민은행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