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치매치료관리비 및 조호물품’ 무상지원

2020-08-06 15:16, 조인호 기자 [XML:KR:1903:지자체/정당]
#안동시 #권영세시장 #치매안심센터 #조호물품
치매약값 및 기저귀 등 물품 지원, 경제적 부담 줄인다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과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을 무상으로 제공해 환자와 치매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나가고 있다 (사진 = 안동시)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과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을 무상으로 제공해 환자와 치매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나가고 있다 (사진 = 안동시)

(경북=NSP통신) 조인호 기자 =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치매치료관리비 지원과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을 무상으로 제공해 환자와 치매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나가고 있다.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대상은 안동시에 주소를 둔 만 60세 이상 치매환자로 치매진단을 받고 치매치료제를 복용 중이며, 건강보험료 본인부과액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이면 월 최대 3만원 내 실비 지원이 된다.

조호물품은 안동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환자 중 재가어르신을 대상으로 기저귀, 방수포, 앞치마 등을 지원하며 밴드형, 팬티형 등 다양한 종류와 크기의 기저귀를 준비함으로써 대상자별 기호와 신체치수를 고려해 이용 만족도를 높이고 있다.

위 지원 사업의 구비서류는 치매 진단코드 및 치매약명이 기입된 처방전, 본인 또는 가족 명의 통장, 신분증, 가족관계증명서 등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안동시 치매안심센터는 이 외에도 치매조기검진, 치매환자 실종예방 사업, 치매환자쉼터 등 치매 예방과 치매환자 관리를 위한 다양한 치매지원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는 환자뿐만 아니라 가족에게도 정신적·경제적으로 큰 부담이다”며 “지속적이고 질 높은 치매지원서비스를 제공하여 치매환자 및 가족의 치료와 관리·돌봄부담 경감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농협
[AD]KB국민은행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