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데드맨’ 조진웅·김희애·이수경 캐스팅 확정

2021-11-02 17:42, 이복현 기자 [XML:KR:1502:영화]
#데드맨 #조진웅 #김희애 #이수경 #웨이브
 (사진 = 웨이브)
(사진 = 웨이브)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국내 OTT 웨이브(wavve)가 선보이는 두번째 오리지널 영화 ‘데드맨’이 조진웅, 김희애, 이수경까지 캐스팅을 확정 짓고 지난 1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영화 ‘데드맨’은 이름값으로 돈을 버는 일명 바지사장계의 에이스가 1천억 횡령 누명을 쓰고 죽은 사람으로 살아가게 된 후 진범을 찾기 위해 나서는 이야기다.

이 영화에서 배우 조진웅은 일명 ‘바지사장’으로 이름을 팔며 살아가다 누명을 쓰고 죽은 사람이 되어버린 이만재로 돌아온다. 혼란에 빠진 인물의 복잡한 심경을 몰입감 있게 그리며 대체불가 배우의 진가를 발휘할 예정이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여온 베테랑 배우 김희애는 타고난 지략과 강단으로 정치권을 쥐락펴락하는 컨설턴트 심여사 역을 맡아 독보적 카리스마로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여기에 영화 ‘기적’, ‘기묘한 가족’, ‘침묵’, ‘용순’ 등 매 작품 다채로운 매력으로 존재감을 과시한 이수경이 유일한 가족이었던 아버지를 잃고 복수를 다짐하는 공희주로 분해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다.

첫 촬영 후 조진웅은 “시나리오를 읽을 때부터 강렬한 스토리에 매료되었고 이만재로 살아갈 하루하루가 기대된다. 무엇보다 훌륭한 제작진과 뛰어난 배우들과 함께 작업하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희애는 “새로운 소재와 이야기로 찾아 뵙게 되어 기대감이 크다. 좋은 감독, 배우, 스태프들과 색다른 작품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마지막으로 이수경은 “멋진 작품에 함께 작업해 보고 싶었던 선배들과 호흡을 맞추게 되어 설레고 기쁘다. 진심을 담아 연기해 좋은 작품이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웨이브 오리지널 영화 ‘데드맨’은 2022년 극장과 웨이브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4편-CSO편

 

[AD]부광약품
[AD]벤츠
[AD]동아제약
[AD]농협은행
[AD]포스코건설
[AD]삼성물산
[AD]휴온스
[AD]KB금융지주
[AD]국민은행
[AD]농심
[AD]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