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투유드림 MOU 체결…공모전 개최 및 영상·웹툰 공동기획제작

2022-05-13 17:08, 이복현 기자 [XML:KR:1502:영화]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투유드림 #MOU체결 #공모전 #영상웹툰공동기획제작
 (사진 =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사진 =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대표 홍정인)이 투유드림(대표 유택근)과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사가 공동 주최하는 공모전 개최 및 웹툰·영상화 IP 공동 기획·개발에 나섰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진행하는 양사의 공동 프로젝트 작품으로는 2020년 발행된 앤솔로지 ‘슈퍼 마이너리티 히어로’에 수록돼 MZ세대의 인기를 얻은 천선란 작가의 ‘서프비트’를 필두로, 시어머니-며느리의 좌충우돌 바디스왑을 다룬 ‘엄만 엄마가 아니야’, 언니의 화재사고 뒤에 숨은 진실을 파헤치는 과정에서 마주하는 공포 ‘태’, 가족의 장기이식을 두고 펼쳐지는 잔혹한 서바이벌 ‘밸런스게임(원작 웹툰 B와 D사이의 C)’ 등이 있으며 장르에 구애받지 않는 스토리 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서프비트’는 웹툰과 드라마 동시 개발이 진행 중에 있다. 올해 6월 네이버웹툰에서 론칭을 앞둔 웹툰 ‘B와 D사이의 C’는 기획 초기에서부터 드라마로의 개발을 위한 투트랙 방식을 채택하며, 드라마 ‘밸런스게임’이라는 타이틀로 다방면의 소비자들에게 선보일 준비를 하고 있다.

또 웹툰 ‘여의주’(카카오웹툰)의 김한석 작가(콘티메이커스튜디오)가 참여하는 웹툰 ‘태’ 역시 활발히 개발 진행 중에 있다.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은 다수의 영화를 선보인 바 있으며, 연이어 ‘헌트’ ‘교섭’ ‘드림’ ‘보고타’ 등 경쟁력 있는 작품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올해에는 영화 이외에도 티빙(TVING)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을 시작으로 개성있는 드라마를 기획·개발 중에 있다.

투유드림은 글로벌 웹툰 IP스튜디오를 목표로 누적 웹툰 IP 400 타이틀 이상을 보유하고, 창작자 250여 명과 파트너십으로 웹툰을 제작 중이다. 웹툰 IP를 기반으로 한 영상으로 활발하게 사업을 확장 중이다. 지난해에는 JTBC 스튜디오(현 스튜디오 룰루랄라)와 공동으로 제작한 영화 ‘샤크 : 더 비기닝’을 티빙(TVING)에서 공개했고, 올해 시즌2 ‘샤크: 더 스톰’이라는 타이틀로 6부작의 액션 성장 드라마를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전은 웹툰 IP 기획안을 공모 받아 1차 선발된 IP 기획안을 일정 기간 내에 작가와 웹툰 전문 프로듀서가 함께 기획·개발하는 새로운 형태의 공모전으로, 이미 개발된 웹툰에 대해 심사하는 기존의 공모전과 차별성을 띄며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예상된다. 진행방식으로는 1차 심사를 통해 12개의 아이디어를 선발, 약 3개월의 인큐베이팅 과정을 거쳐 최종적으로 6편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특히 인큐베이팅 과정에는 투유드림의 전문 프로듀서들과 메가박스 기획제작팀이 작품별 전담 컨설팅 시스템을 도입하고 사업화 가능성이 높은 일부 작품에 한해 영상화 개발 작업도 함께 계획하고 있다.

한편 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과 투유드림은 웹툰 기획안 공모전을 진행하며 기획·개발된 단일화 IP로 웹툰 및 영상화 작업을 동시에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4편-CSO편

 

[AD]롯데건설
[AD]SK하이닉스
[AD]마사회
[AD]쿠팡
[AD]CJ올리브네트웍스
[AD]넷마블
[AD]하나금융그룹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