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도입한 中企, 중소기업 유공자 포상 잇따라 수상

2022-05-26 17:59, 이복현 기자 [XML:KR:1101:IT일반/과학]
#삼성전자(005930) #스마트공장도입 #중소기업유공자포상 #건우정공
건우정공, 25일 '대한민국 중소기업인 대회'에서 대통령 표창… 삼성, 中企와 함께 성장하고 같이 나누는 상생 활동 확대
건우정공 (사진 = 삼성전자)
건우정공 (사진 = 삼성전자)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삼성전자가 중소벤처기업부·중소기업중앙회와 함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한 금형업체 건우정공 박순황 회장이 25일 대한민국 중소기업인대회 중소기업 유공자 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올해로 33회를 맞은 이 대회는 국가 경제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공헌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격려하고 포상하는 행사다.

박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중소기업도 혁신해야 한다고 하지만, 무엇을 어떻게 바꿔야 하는지, 무슨 방법이 있는지를 몰랐다”며 “삼성전자에게 멘토링을 받으면서 그저 구호에만 그쳤던 혁신은 현장에서 실현이 됐고, 앞으로 나아갈 길도 찾았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에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담당하는 직원들도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기여 활동을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 1명,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 4명 등 총 5명이 상을 받았다.

박순황 회장은 국내 금형산업 태동기인 1968년에 사업을 시작했다. 박 회장은 1990년에 설립한 경기도 안산에 위치한 건우정공은 플라스틱 사출금형 업체로 생산제품 전량을 해외로 수출하고 있다. 앱손, 콘티넨탈, ABB 등의 글로벌 기업을 거래선을 두고 있다.

특히 박 회장은 50년 이상 금형업에 종사한 전문가이지만, 새로운 기술 노하우를 전수받기 위해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신청했다.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구축 전문가들은 지난해 3월부터 5주간 건우정공에 상주하면서 제조 혁신을 건우정공 직원들과 함께 추진했다.

우선 금형업의 핵심 경쟁력인 제작 납기 단축을 위해 ▲설계 표준화 ▲가공 정밀도 향상 ▲수작업 공정 개선을 통해 납기일을 기존 40일에서 20일로 줄였다. 차량용 배터리 케이스 금형은 삼성전자의 기술을 전수받아 생산성을 3배 향상시켰다. 삼성전자 자체 냉각 기술을 전수받았고, 시험 사출도 삼성전자 정밀금형개발센터에서 지원을 받았다.

또 작업 환경 개선을 위해 생산 라인, 작업 동선, 자재 보관 등 35가지 현장 혁신 과제를 설정해 해결해 나갔다.

2018년 삼성전자가 중소벤처기업부, 중소기업중앙회와 손잡고 본격적으로 중소·중견기업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시작한 이후, 지원을 받은 중소기업들이 잇따라 대한민국 중소기업인 대회에서 유공자 포상을 받으며, 국가 경제에 대한 기여를 인정받고 있다.

지난해에는 진단키트업체 코젠바이오텍이 산업포장을 받았다.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코젠바이오텍은 2020년 코로나19 급격한 해외 확산으로 PCR 진단키트 수요가 폭증했을 당시 긴급히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받았다.

그결과, 주당 진단키트 생산성을 70% 이상 향상시켜 수출 물량을 비약적으로 늘렸다. 당시 지원에 참여한 삼성전자 스마트공장 담당자들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삼성전자는 2015년 중소·중견기업 대상 제조 환경 개선 사업인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 사업을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생산성 향상과 현장 혁신 지원뿐만 아니라 ▲국내외 판로개척 ▲전문 인력 양성 교육 ▲애로기술 지원 등을 통해 자생력 확보를 돕고 있다. 또 지원이 완료된 후에도 스마트365센터 운영을 통해 사후관리를 통해 지속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2015년부터 2021년까지 총 2800여개사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했다.

스마트공장 지원 사업은 전국 곳곳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실시돼,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했다고 평가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협력회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상생협력 생태계 구축을 위해서도 힘쓰고 있다. 삼성전자는 협력회사가 종합적인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자금 ▲기술 ▲인력 분야를 중점 지원하고 있다.


삼성은 협력회사 경영안정화를 위한 자금지원으로 2010년부터 1, 2차 협력회사를 위해 상생펀드, 물대지원펀드를 총 2.3조 원 규모로 운영해왔으며, 2018년 1.1조 원을 추가로 조성해 총 3.4 조 원을 운영 중이다.

또 반도체 사업장에 상주하는 우수 협력회사 대상으로 년 2회 인센티브를 제공하며 있으며, 2010년부터 현재까지 총 5000억 원 이상을 지급했고, 그 대상도 3만여 명에 달한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4편-CSO편

 

[AD]한화그룹
[AD]하나금융그룹
[AD]종근당
[AD]부영
[AD]우리은행
[AD]LG유플러스
[AD]한미약품
[AD]보령제약
[AD]SK브로드밴드
[AD]한진_세상의 모든 물류지식
[AD]호텔신라
[AD]GS건설
[AD]동아제약
[AD]휴온스글로벌
[AD]저축은행중앙회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