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자동차 급발진 사고, 국산차 현대차 1위…수입차는 ‘BMW’

2022-10-03 10:45, 강은태 기자 [XML:KR:1401:업계/정책]
#현대차(005380) #자동차 급발진 사고 #홍기원 #평택
홍기원, “급발진 사고 원인 밝히기 위해선 제조사들의 개선 노력 필요하다”
홍기원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경기 평택갑) (사진 = 홍기원 의원실)
홍기원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경기 평택갑) (사진 = 홍기원 의원실)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최근 6년여간 국토교통부에 접수된 자동차 급발진 사고 1위와 2위는 각각 95건과 29건을 기록한 현대차(005380)와 기아로 집계됐다.

하지만 이는 현대차와 기아가 다른 자동차 제조사보다 더 많은 국내 판매 대수를 기록해 사실상 판매 대수 대비 내용상 급발진 사고 1위를 분석할 경우, 순위가 뒤 바뀔수 있다는 업계의 분석이다.

그러나 최근 6년여간 국토교통부에 접수된 자동차 급발진 피해 신고 건수가 200건을 넘었지만 결함이 인정된 사례는 단 한 건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홍기원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경기 평택갑)이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교통안전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동차 리콜센터 급발진 신고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7년부터 올해 7월까지 급발진 신고 건수는 총 201건이었다.

자동차 급발진은 운전자의 제어를 벗어나 의지와 관계없이 가속되는 현상으로 대체로 제동장치의 작동 불능을 수반하기 때문에 대형 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연도별 급발진 사고 피해접수 현황을 보면 2017년 58건, 2018년 39건, 2019년 33건, 2020년 25건, 2021년 39건, 2022년(7월) 7건으로 나타났다.

급발진이 원인으로 추정되는 자동차 사고가 한 해 평균 39건씩 발생하고 있는 셈이다. 자동차리콜센터에 접수되지 않은 사고까지 포함하면 실제 급발진 추정 사고는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

자동차 유종별로 살펴보면 경유 차량 72건, 휘발유 65건, LPG 25건, 전기 20건, 하이브리드 19건 순이었다.

특히 전기차 급발진 사고 신고 건수가 2019년 4건, 2020년 3건, 2021년 8건 등으로 전기차 보급 증가와 함께 급발진 신고 건수도 덩달아 늘어나고 있다.

제조사별로 보면 현대차가 제작한 차량에서 발생한 급발진 사고 비중이 47%(95건)로 절반 가량을 차지했다. 이어서 기아차 29건, 르노코리아 18건, BMW 15건, 쌍용차 11건, 한국GM 9건, 벤츠 7건, 폭스바겐 6건, 도요타 3건, 혼다 3건 등으로 조사됐다.

201건의 급발진 신고 중 70%에 해당하는 141건은 에어백이 터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현대차의 에어백 미전개 건수가 73건으로 가장 많았고 기아차 15건, 르노삼성 14건, BMW 12건, 한국GM 8건의 순이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리콜센터는 국토부에서 운영하는 자동차의 제작결함조사 제도로 급발진 차량에 대해 지속적으로 전수 조사를 하고 있다.

현행 제도 안에서 자동차 급발진 사고가 발생할 경우 피해자가 구제받을 수 있는 것은 자동차 리콜제도 뿐이다.

하지만 차량 결함에 의한 급발진으로 인정된 사례는 단 한 건도 없으며 국토부와 교통안전공단은 여전히 원인을 규명하지 못하고 있다.

리콜센터에 신고접수 후 입증 과정이 까다롭고, 입증책임이 제조사 측에 없어 실제 소비자 구제로까지 이어지기 어렵다는 지적이 나온다.

한편 홍기원 의원은 “급발진 사고는 예고 없이 큰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관계부처는 사고 피해자의 구제율을 제고시킬 방안과 사고방지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며 “끊임없이 발생하는 급발진 사고의 원인을 밝히기 위해선 제조사들의 적극적인 개선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NSP통신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6편-ESG경영 현대건설의 두 얼굴

 

[AD]신한카드
[AD]쿠팡
[AD]우리은행
[AD]하나카드
[AD]농협은행
[AD]에쓰오일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