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넥슨, 3Q 영업이익 전년比 3%↑…던파·메이플스토리·피파온라인4 등 흥행

2019-11-07 17:05, 이복현 기자 [XML:KR:1103:게임]
#넥슨, #3분기실적, #영업이익, #메이플스토리, #피파온라인4
서비스 16주년 메이플스토리, 3분기 기준 한국지역 최대 실적 달성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글로벌 게임업체 넥슨(대표 오웬 마호니, 3659. 도쿄증권거래소 1부)이 7일 자사의 2019년 3분기 연결 실적을 발표했다.

넥슨의 3분기 매출은 523억5700만엔(한화 5817억원), 영업이익은 244억1900만엔(한화 2713억원), 순이익은 398억4400만엔(한화 4427억원)을 기록했다.(환율 100엔당 약 1111.1원 적용)

이는 전년동기대비 매출액은 24% 하락했고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3%, 79% 상승했다. 3분기 영업이익률은 47%다.

넥슨은 ‘던전앤파이터’, ‘메이플스토리’, ‘피파온라인4’ 등 주요 스테디셀러 IP(지식재산권)들이 PC온라인과 모바일 양대 플랫폼을 아우르는 흥행을 거두며 3분기 실적을 이끌었다.

특히 서비스 16주년을 맞이한 메이플스토리는 전략적 업데이트와 유저 친화적 운영으로 서비스 기간 중 가장 높은 한국 지역 분기 매출을 기록했고, 피파온라인4 역시 전년 동기 대비 높은 성장을 이어갔다.

넥슨(일본법인) 오웬 마호니 대표는 “넥슨은 자사의 강점인 라이브 게임 운영 능력을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해왔다”며 “온라인·모바일 플랫폼에서 훌륭한 성과를 내고 있는 메이플스토리처럼 던전앤파이터 역시 온라인에 이어 모바일 플랫폼에서도 의미 있는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웬 마호니 대표는 “신규게임 개발에 집중하고 글로벌 시장에 대한 투자도 지속적으로 진행할 것”이라며 “엠바크스튜디오 인수 등을 통해 차세대 게임 개발을 이어가면서 게임의 새로운 장르 확장을 선도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넥슨은 올 4분기 실적 전망에 대해 매출은 414~445억엔, 영업이익은 60~82억엔, 순이익은 76~94억엔을 예상했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