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제약바이오, 코로나19에 따른 직접적인 타격은 크지 않을 전망

2020-04-01 08:46, 김하연 기자 [XML:KR:2102:제약/바이오]
#제약바이오, #코로나19, #제약사, #코스닥, #의약품지수

(서울=NSP통신) 김하연 기자 = 많은 기업들의 1분기 실적이 하향 조정되고 있다.

그러나 제약바이오 섹터 내 기업들의 경우 일부 제약사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실제 매출 및 이익감소로 연결된 기업들은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이며 신약개발 바이오텍처럼 실적과 무관한 기업들도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직접적인 타격은 적을 것으로 판단된다.

오히려 일부 진단기업들의 경우 이번 코로나19 바이러스 대유행으로 단순 테마주에 그친 것이 아니라 실제 실적개선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이유로 타 섹터 대비 제약바이오 섹터의 경우 3월 한달동안 코스닥 제약지수는 12.8%, 코스피 의약품지수는 13.8% 상승하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주가폭락 이후 많이 회복한 상황이다.

오히려 일부 종목의 경우 코로나 관련 뉴스로 인해 주가가 급등락을 반복하기도 하지만 중요한 점은 실적악화 등과 같은 펀더멘탈 손상은 거의 없으며 코로나19 바이러스 사태를 겪으며 씨젠과 같은 기업들의 경우 오히려 실적개선과 미국시장 진출 등 기업 역량이 한단계 점프업했다는 점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혼란은 점차 완화될 것이다.

선민정 하나금융투자 애널리스트는 “지금 증시가 다소 혼란스럽지만 이 혼란 이후 시장이 주목해야 할 기업은 체질 자체가 개선된 제약바이오 섹터 내 기업들일 것”이라고 밝혔다.

 

본 정보(기사)는 해당 업체에서 제공한 투자 참고용 자료로 NSP통신 의견과는 다를 수 있습니다. 이를 근거로 한 투자손실에 대해서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NSP통신 김하연 기자 haaykim@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한진택배
[AD]양천구청
[AD]국민은행
[AD]부영건설
[AD]한국콜마
[AD]현대카드
[AD]부산은행
[AD]kt텔레캅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