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외국인 주식보유 시가총액 464조1천억원…전기전자 업종 가장 커

2016-08-16 06:00, 황기대 기자 [XML:KR:1202:증권]
#외국인주식보유 #시가총액 #코스피코스닥시장

(서울=NSP통신) 황기대 기자 = 10일 기준 코스피․코스닥시장의 외국인 보유 전체 시가총액은 총 464조1000억원으로 전체 시가총액의 30.56%를 차지했다.

전년말 420조9000억원 대비 외국인 보유시가총액은 약 43조2000억원 증가했다. 시총 비중은 1.42%p 증가했다.

유가증권시장 대·중·소형주의 외국인 시총비중은 전년말 대비 각각 0.86%p, 0.47%p, 0.41%p 증가했다.

코스닥시장의 경우 우량·중견·신성장 기업부의 외국인 시총 비중은 각각 0.59%p, 0.37%p, 0.01%p 증가한 반면 벤처기업부의 외국인 시총비중은 1.36%p 감소했다.

올해 중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 총 8조8714억원을 순매수했고 1월중 2조9662억원을 순매도 한 이래 2월중 순매수로 전환해 7월중 가장 많은 금액(4조97억원)을 순매수했다.

업종별로는 올해 중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 시총 비중이 가장 큰 업종은 전기전자(49.93%)였고 전년 대비 가장 크게 증가한 업종은 의료정밀(12.07%,↑4.55%p)이었다.

외국인 순매수 상위 업종은 화학 2조3744억원, 서비스업 2조2968억원 및 철강금속 1조4869억원 순이었다.

순매도 상위 업종은 금융업 3663억원, 유통업 1304억원및 의약품 964억원 등이었다.

외국인지분율이 가장 높은 종목은 유가증권시장에서 남양유업우선주(92.63%)이며 코스닥시장에서 한국기업평가(83.49%)로 나타났다.

올해 중 외국인이 가장 많이 순매수한 종목은 유가증권시장에서 아모레퍼시픽(9516억원)이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휴젤(2022억원)이었다.

 

NSP통신/NSP TV 황기대 기자, gida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한국콜마
[AD]한국메이크업미용사회
[AD]위메이드
[AD]양천구청
[AD]하나은행
[AD]이마트
[AD]기업은행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