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소셜미디어 광고 많다 피로감…가입률·이용시간 감소

2018-06-25 16:16, 이복현 기자 [XML:KR:1105:인터넷/콘텐츠]
#소셜미디어,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향후 이용 증가 가능성 인스타그램이 가장 높아…소셜 미디어 플랫폼 전반적으로는 감소 계획 많아
 (사진 = DMC미디어)
(사진 = DMC미디어)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인스타그램(Instagram), 페이스북(Facebook) 등 소셜 미디어 이용이 작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DMC미디어(대표 이준희)가 주요 소셜 미디어 기반 디지털 커뮤니케이션 이용 행태와 광고 접촉 태도에 대한 ‘2018 소셜 미디어 이용 행태 및 광고 접촉 태도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소셜 미디어 플랫폼 가입률이 전반적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셜 미디어 가입 현황을 묻는 질문에 페이스북의 경우 응답자의 85.5%만 가입돼 있다고 답했으며 이는 지난해 조사 결과 대비 3.3%P 하락한 수치다. 인스타그램은 응답자의 67.8%가 가입돼 있다고 답했는데, 이는 지난해 68.7%에서 0.9%P 하락한 것이다.

카카오스토리(0.8%P 상승), 밴드(0.9%P 상승)만 소폭 상승했을 뿐 전반적으로 보합 혹은 감소 추세를 기록했다. 특히 주요 플랫폼 외에 핀터레스트, 링크드인 등은 가입률 하락이 더욱 큰 폭으로 나타났다.

이용 시간 역시 감소했다. 주로 이용하는 소셜 미디어를 기준으로 하루에 얼마나 소셜 미디어를 이용 하는지 묻는 질문에 응답자들은 평균 35.5분이라 답했다. 이는 지난해 조사에서 하루 평균 42.9분으로 답한 것에 비해 7.4분 감소한 것이다. 모바일 디바이스에서는 더 큰 폭으로 감소했다. 지난해 모바일 기준 하루 평균 44.0분을 이용한다고 답했으나, 올해는 35.8분으로 8.2분 감소한 수치를 보였다.

향후 소셜 미디어 이용 증감에 대한 질문에는 대부분 이용을 줄이겠다는 답변이 많았다. 최근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인스타그램은 이용을 줄일 것이라는 답변과 늘릴 것이라는 답변이 각각 14.7%, 14.0%로 비슷하게 나타났지만, 나머지 소셜 미디어의 경우 줄이겠다는 답변이 2배 가까이 많았다. 페이스북의 경우, 응답자의 25.0%가 이용을 줄이겠다고 답한 반면, 늘릴 것이라는 답변은 7.6%에 그쳤다.

DMC미디어는 지나치게 많은 게시물 양, 공감 가지 않는 기업 마케팅 프로모션, 가짜 뉴스 등 콘텐츠 신뢰도 문제로 인해 이용자가 소셜 미디어에 피로감, 거부감을 느끼고 있다고 진단했다. 실제로 가장 이용자가 많은 페이스북은 응답자의 절반에 가까운 48.7%가 광고가 많다고 답변했으며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역시 31.6%, 26.2%의 응답자가 광고가 많다고 지적했다.

DMC미디어 인사이트연구팀 오영아 선임연구원은 “소셜 미디어는 일상 커뮤니케이션의 주요 매개체로 자리 잡으며 괄목할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이용자 정보 유출, 가짜 뉴스, 지나친 광고 등 논란이 끊이지 않으며 이용자들의 피로도 역시 높아지고 있다”며 “단순히 기업과 제품을 홍보하고 소개할 게 아니라 소비자들의 소셜 미디어 이용 행태 분석에 기반한 심도 있는 마케팅 접근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2018년 5월 10일부터 15일까지 6일간 최근 1개월 이내 소셜 미디어 이용 경험이 있는 만 19세 이상 59세 이하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설문 참여자는 인터넷 이용자의 성별, 연령대별 이용자 분포를 고려한 할당추출(Quota Sampling)로 구성됐다.

 

NSP통신/NSP TV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호텔신라
[AD]위메이드
[AD]하나은행
[AD]부영건설
[AD]기업은행
[AD]한미약품
[AD]신세계 이마트
[AD]조이시티
[AD]LG유플러스
[AD]위메프
[AD]동아제약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남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전북, 대구/경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4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