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가계 대출금리 3%대 돌파 “더 오른다”

2021-09-30 13:53, 강수인 기자 [XML:KR:1201:금융]
#대출금리 #가계대출 #기준금리 #주택담보대출 #수신금리
 (사진 = 한국은행)
(사진 = 한국은행)

(서울=NSP통신) 강수인 기자 = 8월 가계 대출금리가 1년 10개월 만에 3%를 돌파했다. 한국은행이 최근 추가 기준금리 인상을 시사하면서 앞으로 대출 금리는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은행이 30일 발표한 ‘2021년 8월중 금융기관 가중평균금리’에 따르면 8월중 신규취급액 기준 대출금리는 연 2.87%로 전월대비 10bp 상승했다. 그중 가계대출 평균금리는 12bp 상승한 3.10%로 나타났다.

주택담보대출의 평균금리는 2.88%다. 지난 2019년 5월(2.93%) 이후 최고 기록이다.

한은 관계자는 “기준금리 인상 기대로 인해 8월 중 지표금리가 오르면서 가계 대출금리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8월말 신규취급액 기준 저축성수신금리는 연 1.03%로 전월대비 6bp 상승했다. 대출금리와 저축성수신금리 차는 1.87%p로 전월대비 4bp 확대됐다.

비은행금융기관의 일반대출 기준 대출금리는 신용협동조합과 상호금융을 제외하고 상승했다.

상호저축은행 대출금리는 25bp 상승해 9.91%, 새마을금고의 대출금리는 3bp 상승해 3.88%로 나타났다.

한은은 지난달 26일 기준금리를 0.50%에서 0.75%로 한 차례 올린 데다 오는 10~11월 추가 금리인상을 예고한 상황이다. 최근 서영경 한은 금융통화위원이 “8월의 금리인상에도 현재의 통화정책은 여전히 완화적인 것으로 판단된다”고 언급한 바 있다. 이에 가계대출 금리는 당분간 상승세 이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NSP통신 강수인 기자 sink6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AD]하나금융그룹
[AD]그라비티
[AD]쿠팡
[AD]신한은행
[AD]SK텔레콤
[AD]우리은행
[AD]보령제약
[AD]농협은행
[AD]KB국민은행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