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 NSP통신 인천, 경기북부 등 전국지사 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인쇄 확대 축소

KB금융, K-밥 프로젝트 ‘탄소 제로, 잘 먹겠습니다!’ 영상 공개

2022-11-22 10:19, 강수인 기자 [XML:KR:1201:금융]
#KB금융(105560) #K밥프로젝트 #탄소제로 #탄소절감 #김치의날
가장 쉬운 탄소 절감 방법으로 ‘남기지 않고 잘 먹는 식탁위의 작은 실천’ 제안

(서울=NSP통신) 강수인 기자 = KB금융그룹이 김치의 영양적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김치 소재 하나하나(11월)가 모여 22가지(22일)의 효능을 나타낸다는 의미를 담아 제정된 ‘김치의 날(11월 22일)’을 맞아 ‘K-BAB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식탁 위의 작은 실천을 제안하는 ‘탄소 제로, 잘 먹겠습니다!’ 영상을 공개했다.

‘K-BAB 프로젝트’는 KB금융이 전 세계적 식량 위기에 대응해 유통 및 소비단계에서 버려지는 식품의 양을 줄이기 위해 진행중인 프로젝트로 K-Bee, K-Bag 프로젝트에 이어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전개하고 있는 Korea Better 캠페인의 세 번째 활동이다.

이번 영상은 ‘한국 알림이’ 서경덕 교수와 KB금융이 함께 영상을 기획하고 봉사활동과 기부를 통해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는 개그우먼 박나래가 재능기부 형태로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영상은 비료 사용, 식재료 운송, 식품 제조 및 포장 등 음식물이 식탁으로 오기까지의 모든 과정에서 탄소가 발생하고 있으며 버려져서 매립되는 음식물이 메탄 가스를 발생시키는 등 세계 온실가스 배출량의 34%가 식량의 생산 및 소비활동으로 인해 발생한다는 사실을 전함과 동시에 지구를 보호하는 건강한 식탁을 만들기 위해 KB금융에서 진행중인 실천사항을 소개하고 국민들의 동참을 제안하고 있다.

KB국민은행도 ‘K-BAB 프로젝트’의 메시지와 뜻을 함께해 작년부터 여의도 본점 구내식당에서 매주 월요일마다 탄소 배출을 최소화하는 저탄소 식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월 첫째주 수요일을 ‘제로 웨이스트 데이(Zero Waste Day)’로 지정하여 잔반 줄이기 운동을 펼치는 등 전 임직원이 동참하여 식습관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서경덕 교수는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고 많이 먹지만 그만큼 많이 버려지기도 하는 음식인 김치의 기념일을 맞아 손실되고 폐기되는 음식물에 대해 한 번 더 생각해 보자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며 “지구와 환경에 빚을 지며 생산되고 있는 음식들이 함부로 낭비돼 버려지지 않도록 국민들의 작은 실천이 모이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내레이션을 맡은 박나래는 “지구의 한 편에서는 기근과 기아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존재하고, 또 다른 한 편에서는 버려지는 음식물들이 넘쳐난다는 사실에 큰 책임감을 느꼈다”며 “남기지 않고 잘 먹는 것만으로도 우리가 살아가는 지구와 환경에 도움이 될 수 있으니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함께 동참해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KB금융 관계자는 “올 한해 행동하는 기업시민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기 위해 금번 K-BAB 프로젝트를 포함하여 지구와 환경을 지키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펼쳐왔다”며 “앞으로도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사회적 캠페인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SP통신 강수인 기자 sink6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블로그 프린트

NSP7cut-6편-ESG경영 현대건설의 두 얼굴

 

NSP5toon-2023 빚 보릿고개 시련기

 

[AD]하나금융그룹
[AD]우리카드
NSP통신 전국지사모집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1월 1일부터 전국 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 광주, 강원, 충북, 전북,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7599-1620

okyes@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