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금감원, 은행권 점포 통폐합 엄포 언론보도 해명

(입력) 2017-09-26 20:16:23 (수정)
(태그) #금감원, #은행권, #점포 통폐합, #금감원장
XMLYKR 금융

“대체 거래수단 마련해야 한다는 점 강조·점포 통폐합 하지 말라는 의미 아니다”

 

(서울=NSP통신) 강은태 기자 = 금융감독원(이하 금감원)이 은행권 점포 통폐합 엄포 언론보도와 관련해 해명했다.

서울경제는 27일 가판 ‘지점‧출장소 등 점포 통폐합 말라 崔금감원장 엄포에 은행 초긴장’ 제하의 기사에서 “비대면 채널 확대로 은행 점포의 활용도가 점점 떨어지는 상황에서 최흥식 금융감독 원장이 점포 폐쇄 움직임에 제동을 걸면서 금융권에서는 경영적 판단에 과도하게 개입하는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고 보도했다.

 

이어 “은행들은 금감원의 눈치를 보지 않을 수 없는데 최 원장이 직접 챙기는 듯 한 인상을 주면서 앞으로 몇 년간은 점포 폐쇄를 하기가 엄두가 나지 않을 것이라며 전전긍긍하는 모습이다”며 “최원장이 은행의 점포 폐쇄에 부정적인 태도를 보이면서 시중은행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실제 일부 시중은행은 올해와 내년도 점포 폐쇄 계획을 세워놓았는데 전면 중단해야 되는 게 아닌지 고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지적했다.

또 동지는 “금융권에서는 이 같은 규제가 시대 흐름에 역행하는 정책이라는 비판과 함께 민간은행 경영에 지나치게 간섭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는 것이다”고 전했다.

하지만 금감원은 “은행의 점포전략은 개별 금융회사의 경영자율에 관한 것으로 은행 스스로 결정할 사안이다”며 “다만 은행 점포 축소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거래 고객에게 사전 안내하는 한편 대체 거래수단을 마련(은행권 점포 통폐합 관련 행정지도 공문 발송. ’17.6.29.)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점포 통폐합을 하지 말라는 의미는 아니다‘고 해명했다.

 

NSP통신/NSP TV 강은태 기자, keepwatch@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daum news publish

 

 

 

한국전력

 

 

 

NSP리포트
더보기
코스닥 시가총액, 232조2천억원으로 사상최고치
246075번 기사 사진
코스닥 시가총액, 232조2천억원으로 사상최고치
20일 코스닥의 시가총액이 232조2000억원으로 사상 최...
네이버 지원 신진 디자이너들, 17만달러 수출 계
246073번 기사 사진
네이버 지원 신진 디자이너들, 17만달러 수출 계
네이버(대표 한성숙)가 지원한 국내 신진 디자이너들...
우리은행, 가을 소풍 이벤트 실시
246059번 기사 사진
우리은행, 가을 소풍 이벤트 실시
우리은행은 가을을 맞아 ‘가을소풍’ 이벤트를 23일...
[AD]농협은행
[AD]LG유플러스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