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ad]nspna.com_goodgamestudios.com
dowjones
인쇄하기기사크게보기기사작게보기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이한보람 인천대 교수,신소재 전자섬유 개발

(입력) 2016-12-02 16:52:19 (수정)
(태그) #인천대학교, #이한보람, #전자섬유, #연세대학교, #신소재공학
XMLYKR 지자체/정당

(경기=NSP통신) 박승봉 기자 = 인천대 신소재공학과 이한보람 교수와 연세대 전기전자공학부 이태윤 교수 연구팀이 저온에서 섬유에 염료 대신 금속 물질을 입혀 전기가 흐르는 전자섬유를 개발했다.

이 논문은 최근 세계적인 저명학술지 네이처의 자매지 NPG Asia Materials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이교수 연구팀은 얇고 균일한 박막을 만들어 주로 반도체 공정에 사용되는 ‘원자층 증착법’을 섬유에 적용해 전자섬유를 개발했다.

특히 이 공정은 통상 섭씨 300도 이상의 높은 온도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섬유 등 열에 약한 물질에 적용하는데 어려움이 있었지만, 연구팀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 섭씨 80도의 저온에서 섬유에 백금(Pt) 박막을 입히는 기술을 찾아냈다. 이 기술로 염료 대신 백금이나 루테늄(Ru) 등 금속물질을 섬유에 입혀 전기가 흐르는 전자섬유를 만들었다.

이 섬유는 파리 한 마리 (30 mg)의 무게도 감지할 수 있을 정도로 민감도가 뛰어나고 전기저항이 금속과 같은 수준이어서 다양한 용도의 섬유 개발에 실마리를 제시했다는 평가이다.

예를 들어 이 섬유는 앉아 있는 사람의 체형과 무게를 식별할 수 있어 차량 시트로 쓰면 어른 또는 어린이가 탓는지 남성 또는 여성이 탓는지를 외부에서 파악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한보람 교수는 “저온에서 금속 원자층 증착 공정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는 데에 의의가 있다”며 “이 공정은 반도체 공정뿐만 아니라 전자 섬유, 유연 전자소자, 웨어러블 소자 등 저온 공정이 필요한 분야들에 폭넓게 적용될 수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NSP통신/NSP TV 박승봉 기자, 1141world@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인쇄하기크게보기작게보기

 

 

[AD]

 

 

 

롯데월드타워오픈

 

 

 

NSP리포트
더보기
하나금융, 상반기 '순익 1조310억원'…5년만에 반기 최대 실적
하나금융, 상반기 '순익 1조310억원'…5년만에 반기 최대 실적
하나금융그룹이 올 상반기 1조310억원의 당기순이익을 시현했다. 이는 5년만에 반기 기준
[주간 금융동향]보금자리론 금리동결 · 북한 경제성장률 최고치 · 원화가치 상승 등
[주간 금융동향]보금자리론 금리동결 · 북한 경제성장률 최고치 · 원화가치 상승 등
한 주간 금융소식=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8월 금리가
최종구 “새 정부 국정과제 추진할 것”…조직
233008번 기사 사진
최종구 “새 정부 국정과제 추진할 것”…조직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새 정부의 국정과제를 속도감...
[AD]LG유플러스
[AD]휴온스
[AD]우체국
[AD]고양시
가장 많이본 뉴스

 

NSP통신 전국지사모집more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인 NSP통신이 전국 취재본부및지역 지사를 모집합니다.


모집지역

인천, 경기동부, 경기북부, 대전/충남, 광주, 강원, 충북, 대구, 부산, 울산, 경남, 경남서부, 제주 등 12개 지역


모집문의 [상세보기]

070-4348-3112

yesok@nspna.com, 지원서(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