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페이지 | 접속량이 많아 임시페이지를 운영합니다.

 

최신뉴스

 

경상북도수목원, 단풍 절정기 맞아 새단장

2019-10-23 18:48:55

 

경북도, '2019년 독거노인 생활관리사 대회' 개최

2019-10-23 18:43:14

 

[업앤다운]게임주 하락…액토즈소프트↑·신스타임즈 급락

2019-10-23 18:35:25

 

경북도, ‘동해안 미래 해양기획 토론회’ 개최

2019-10-23 18:26:20

 

영남대 의대 학술지, 美 국립보건원 산하기관 학술 데이터베이스 등재

2019-10-23 18:25:56

 

경북도, 주한외교관들 대한민국 공공행정 우수 사례 현장 방문

2019-10-23 18:22:28

 

[단독]한국정부, 의약품 對 이란수출 금지조치...이란측 "비인간적행위"비난

2019-10-23 18:20:38

 

군장에너지-전북지방환경청-환경공단, 업무협력 협약

2019-10-23 18:20:06

 

경북도, 정책자문위원회 제3회 미래기획분과위원회 개최

2019-10-23 18:18:23

 

온게이트, 웹 MMORPG ‘신대무협’ 채널링 서비스

2019-10-23 18:16:16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 NSP통신
세븐틴, 아이튠즈 24개 지역 1위..‘글로벌 파워 입증’
(입력) 2019-09-17 15:55
(태그) #세븐틴, #정규 3집, #An Ode, #독:Fear, #아이튠즈
XML:KR
❝ 해외 주요 매체 컴백 조명 눈길..타이틀 곡 ‘독:Fear’ 뮤비 21시간 만에 240만 조회수 돌파 ❞
 (사진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사진 =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서울=NSP통신) 류수운 기자 = 그룹 세븐틴이 컴백 하루 만에 전 세계를 매료시키고 있다.

지난 16일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 세븐틴 정규 3집 ‘An Ode(언 오드)’는 발매와 동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폭발적 반응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국내에서 각종 음반·음원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며 대세돌의 인기를 입증한 세븐틴은 해외 아이튠즈 K-POP 앨범 차트에서도 미국 캐나다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총 24개 지역서 정상을 차지했다.

또 영국, 프랑스, 싱가포르 등 13개 지역의 송 차트에서는 타이틀 곡 ‘독:Fear(피어)’가 1위를 기록해냈으며, 이 곡 뮤직비디오도 팬들의 관심 속에 공개 21시간여 만인 17일 오후 3시 40분 기준 조회 수 240만을 돌파에 성공했다.

이 외에도 미국 빌보드와 MTV를 비롯해 영국 NME 등 해외 각국의 주요 매체들은 이전 활동 때와는 180도 다른 모습과 음악으로 팬들 곁을 찾은 세븐틴을 집중 조명하며 의 1년 10개월 만의 컴백을 반기기도 했다.

세븐틴의 세 번째 정규 앨범 ‘An Ode’는 ‘Ode(시)’를 통해 화자가 메시지를 표현하듯 멤버 전원이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전곡 작사, 작곡 참여로 다양하게 녹여냈다.

‘세븐틴이 보내는 선율’이라는 특별한 의미의 이번 정규 3집에는 타이틀 곡 ‘독:Fear’를 포함해 ‘HIT(히트)’ ‘거짓말을 해’ ‘Let me hear you say(렛 미 히어 유 세이)’ ‘Lucky(럭키)’ ‘Snap Shoot(스냅 슛)’ ‘Happy Ending(해피엔딩)’ 등 단체 곡을 비롯해 퍼포먼스, 보컬, 힙합팀의 각 유닛 곡 ‘247’ ‘Second Life(세컨드 라이프)’ ‘Back it up(백 잇 업)’과 버논, 조슈아, 준, 디에잇으로 구성된 새로운 믹스 유닛의 ‘Network Love(네트워크 러브)’까지 총 11개의 곡을 담아냈다.

신곡 ‘독:Fear’는 묵직한 베이스 사운드와 멤버들의 보컬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R&B(알앤비) 장르의 곡이다. 누구나 느낄 수 있는 두려움의 감정을 독으로 표현했다. 완벽한 완급 조절의 퍼포먼스가 더해진 세븐틴만의 치명적이고 절제된 섹시함이 돋보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국내외를 불문하고 거부할 수 없는 치명적인 매력을 퍼트리며 세계 K-팝 팬들을 사로잡고 있는 세븐틴은 앞으로 음악 방송 출연 등 활발한 컴백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NSP통신 류수운 기자 swryu64@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