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내용 건너뛰기(skip to main content) 본문 바로가기(Go body) 메뉴 바로가기(Go Menu)
금융/증권 > 금융

1월 가계대출 연체율, 0.02% 상승

#대출연체율 #원화대출 #주택담보대출 #기업대출 #신용대출

금감원, ‘2022년 1월말 국내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 현황(잠정)’ 발표

(금융감독원)
(금융감독원)

(서울=NSP통신) 강수인 기자 = 지난 1월말 국내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이 0.23%로 전월말 대비 0.02%p 상승했다.

24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2022년 1월말 국내은행의 원화대출 연체율 현황(잠정)’에 따르면 지난 1월말 국내은행의 1개월 이상 원리금 연체기준 원화대출 연체율은 0.23%로 전월말 대비 0.02%p 상승했다. 전년 동월 말 대비로는 0.08%p 하락했다.

지난 1월중 신규연체 발생액은 전월과 유사한 8000억원으로 집계됐고 연체채권 정리규모는 5000억원으로 전월 대비 1조 2000억원 감소했다.

G03-8236672469

부문별로는 기업대출 연체율이 전월말 대비 0.02%p 상승한 0.28%를 기록했다. 대기업대출 연체율(0.24%)은 전월말 대비 0.01%p 하락했지만 중소기업대출 연체율(0.29%)은 전월말 대비 0.02%p 상승했다.

가계대출 연체율은 전월말 대비 0.02%p 상승한 0.17%로 나타났다. 주택담보대출 연체율은 전월말 대비 0.01%p 상승해 0.10%로 집계됐다. 주택담보대출을 제외한 가계대출의 연체율은 0.33%로 전월말 대비 0.04%p 상승했다.

NSP통신 강수인 기자 sink60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SP-AD]LG그룹
G01-7888933544
N06
[AD]넷마블
[AD]OK저축은행
[AD]국민은행
[AD]종근당
[AD]신한금융지주